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박정환 승리 최철한·김지석 패배
박정환 승리 최철한·김지석 패배
알파고와 대국 이후 커제 21연승
[갑조리그] 오로IN  2017-07-15 오후 09:21   [프린트스크랩]


2017 중국갑조리그 9라운드가 중국 각지에서 열렸다. 한국은 3명이 출전했는데 이 중 박정환만 이겼고, 최철한·김지석은 졌다.

한국랭킹 1위 박정환은 중국의 18세 신예 자오천위와의 첫 대결에서 어렵지 않게 승점을 따냈다. 최철한과 김지석은 각각 탕웨이싱과 천야오예에게 졌다.

중국랭킹 1위 커제는 셰허에게 이겼다. 알파고와 대국 이후 21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 천야오예에게 3연승 중이었던 김지석은 이날 대결에서 졌다.


2017 갑조리그는 4월 25일부터 1라운드가 시작됐으며 12월 2일까지 총 26라운드가 펼쳐진다. 팀은 기존 12개 팀에서 14개 팀으로 늘었고, 경기수도 22라운드에서 26라운드로 더 많아졌다. 올해 한국기사는 총 10명이 출전한다.

한 경기는 주장전을 포함해 네 판의 대국이 벌어진다. 이 중 세 판은 제한시간 2시간 45분, 초읽기 1분 5회(2시간 40분을 다 쓴 뒤, 초읽기 1분 5회를 줌)로 진행하며, 한 판은 30초에 1분 초읽기 10회로 진행하는 속기대국이다. 보통 주장전과 일반대국은 한국시각 오전 10시 30분에 시작하며, 속기전은 오후 2시부터 열린다.

각 라운드에서 4-0 또는 3-1로 이긴 팀이 승점 3점을 받는다. 2-2 동률인 경우는 '주장전' 승자팀 2점, 패자팀 1점으로 점수를 나눠 가진다. 포스트시즌 없이 최종 순위는 26라운드까지 누적한 팀승점으로 결정된다.(팀승점이 같으면 개인승수->주장전 승수로 비교)

올해부터 용병들의 출전 가능 횟수가 26라운드 중 최대 13경기로 제한되었다. 한국기사들은 10명이 출전했다.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푸룬솔 |  2017-07-16 오후 8:25:00  [동감1]    
솔직히 이젠 세계대회에서 경쟁력있는 한국기사는 박정환 신진서밖에 없죠
상수와하수 슬푸다 흐르노니 눈물 뿐이로구나,,,,  
eflight |  2017-07-16 오전 5:00:00  [동감1]    
갈 길 바쁜 한국 바둑에서 쎈돌과 최철한의 노화는 뚜렷하고
김지석도 조로인지 뻑하면 지고
차세대 선두 주자로 신진서와 함께 거론됐던 이동훈도 난조...
참... 요새 바둑 볼 맛이 안나네...
형부언니와 |  2017-07-15 오후 11:33:00  [동감0]    
21연승의 의미를 나는 모릅니다
예로부터 깨우친 우리나라에서도
알파의 의미를 알았으면하는
바람이있습니다
상수와하수 |  2017-07-15 오후 10:14:00  [동감0]    
내폰트 687억 아아아아,,, 남조선 아그들이 다까묵네 쓰바,,,,, 개누리당 패거리들 믿으면 절대 앙데요,,,
대우주류 허걱, 687억...! 이분 원래 총재산이 얼마였는지는 몰라도 완전 거덜 났을텐데 여적 이렇데 살아 돌아 다시는게 존경스럽네요. 난 얼마전 전재산 200만 폰트 날린후 하루하루의 삶이 너무 피폐하고 다시는 회복이 안되던데...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