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김치전에 막걸리 | 나도 작가
Home > 커뮤니티 > youngpan
youngpan 기객묘식

작가의 말


 이 글의 저작권은 작가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자와 협의하지 않은 무단전재는 금합니다.
김치전에 막걸리
2016-04-20 오후 9:37 조회 1755추천 8   프린트스크랩
▲ 김치전에 막걸리!

전을 찾으려면 거의 무궁하다.
안주가 재미있는데...
멍개와 해삼이다.
그리고 오이와 당근 그리고 셀러리..
아욱국에 잡곡밥
이 정도면 술 먹는 시늉 내기에는 좋다.
주량이 약하니 이로서도 만족이다.

술도 다양하게 맛만 본다. - 오늘은 막걸리!
딱 한잔이면 족하다.
둘다 양인이니 그저 향기에 취한다.

마음이 잘 맞으니 다툴 일이 적다.
이리저리 그저 한가롭고 좋으니...
배추전이 그저 멋진 음식이다.

평소 먹는 것으로 안주를 삼고 다양하게 하면 될 것이며..
다만, 주량은 개인차가 있으니 그것은 상황따라 ...
이렇게 단촐하면서도 심오한? 술상을 소개하니 어떤지요?

요즘 박병호가 뜨겁다.
4개의 홈런으로 지구를 데운다..
거기에 오승환의 괴력투가 메이저 리그를 주름잡으니..

그 맛도 또한 묘하네.
여기에다 음식 맛을 중계하면 어떠할지..
체질음식맛이면 더욱 좋구...
┃꼬릿글 쓰기
따라울기 |  2016-04-21 오전 12:09:19  [동감0]  이 의견에 한마디
막걸리는 올리지 말아유... 내가 미쳐유...
일본에 생탁 비싸유...통신주문해야 와유...  
삼삼경천 한국으로 오셔유. 한 병에 천원이유.
youngpan ㅋ ㅋ
따따부따...막걸리 왕팬이시넹..
라면같이 널리 알려진 수ㅡㄹ
울렁거리지 않게 산뜻하게...
기운 올리는 술..다만 한사발뿐이져..
팔공선달 |  2016-04-21 오전 4:13:22  [동감0]  이 의견에 한마디
저는 부추전이 좋아요 그것도 바삭하게 구운걸...^^  
삼삼경천 저는 어린 시절 큰 어머니가 명절 때 만들어 주셨던 녹두전이 기억납니다.
숙주나물과 고사리를 많이 넣고 돼지기름으로 두껍게 붙여주셨는데...
종로빈대떡집에서 몇 번 먹었지만 옛날 그 맛이 나지 않더라고요.
youngpan 달님은 것도 조은 안주죠..
삼일동안이라도
삼삼하니 이야기하고 시포요..
경기도에서 한번...
천하반상을 논하고져...
AHHA |  2016-04-21 오전 4:32:15  [동감0]  이 의견에 한마디
김치전에 동동주까지 올렸으면 큰일 날 번 했습니다.
뚝배기에 찰랑찰랑 동동주 ....조개비 만한 바가지로 떠먹는 천국의 맛.....아이구 ㅠㅠ  
삼삼경천 인사동 초입에 노가리 생물찜을 맛깔나게 하는 집이 있었지요.
커다란 뚝배기에 동동주... 오늘 같이 비오는 날이면 더 생각나네요.
youngpan 비오는날. 마셨죠..그저!!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