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 세계대회
자취 감춘 한국
자취 감춘 한국
17일 펼쳐지는 4강전 [커제vs셰얼하오, 쉬자양vs딩하오]
[이민배] 강경낭  2017-10-16 오후 07:32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2017 이민배 8강 전경.


변상일·신민준 각각 딩하오와 커제에게 패배

16일 중국 저장(浙江)성 항저우(杭州)시 루이리장허회(瑞立江河汇)호텔에서 열린 2017 이민배 세계신예바둑최강전 8강전에서 변상일과 신민준이 각각 딩하오와 커제에게 지며 탈락했다.

중국기사간의 대결에서는 셰얼하오가 딩스슝에게, 쉬자양이 셰커에게 이기며 4강에 올랐다.

이로써 이민배 4강은 중국기사들의 잔치가 됐다. 17일 벌어지는 4강에서는 커제-셰얼하오, 쉬자양-딩하오가 맞붙는다.



▲ 신민준이 커제에게 183수 끝에 돌을 거뒀다.

▲ 219수 끝에 돌을 거둔 변상일.

▲ 우승을 바라보는 커제.

17일 오후 1시(한국시각)부터는 4강전이 펼쳐진다. 네 번째 우승자를 가려낼 대망의 결승전은 18일 단판 승부로 펼쳐진다.

사이버오로는 중국 시나바둑의 중계를 넘겨받아 대국을 실시간중계(웹생중계)한다. 이동 중이라도 스마트폰이나 태블릿피시에서 <오로바둑>앱으로 자유롭게 관전할 수 있다. 아래 [대국실바로가기]를 누르면 바로 관전할 수 있다.


중국위기협회와 중국기원 항저우 분원이 주최하고 항저우시 위기협회가 주관하는 2017 이민배 세계신예바둑최강전엔 세계 20세 이하(1997년 1월 1일 이후 출생자) 선수들이 참가했으며 우승 상금은 40만 위안(약 7,000만원), 준우승 상금은 12만 위안(약 2,000만원)이다. 본선 제한시간으로 각자 2시간, 1분 초읽기 5회를 준다.

[PHOTOㅣ중국 시나바둑]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piranha |  2017-10-19 오후 12:08:00  [동감0]    
이젠 한국의 수준은 떨어져서 세계대회우승하기가 버거울듯...좋은 날은 갔다!
ProblemMe |  2017-10-17 오후 5:08:00  [동감0]    
**축구도 랭킹 중국50위권 남한60위권 중국 신문보면 참으로 약이오름니다,,,,, 협회 기술위원 씨발것들,,,, 이제부턴 메이져대회 남한국기 볼날이 가마득하네....
frcoeco |  2017-10-17 오후 12:25:00  [동감1]    
한국선수들은 10분 바둑에 너무 단련되어있습니다,인터넷바둑보면 프로들이 하루에 몇 판씩 인터넷 대국을 합니다,바둑리그도 10분 바둑이고요,,창의적인 바둑,모험적인 바둑이 나오기 함듭니다,또 실수가 많이 나옵니다,신진서나 변상일이나 좀더 수읽기가 필요한데도 덥석 손이 나와서 형세를 그르치는 경우가 많아요,
frcoeco 10분바둑에 머리와 손이 너무 적응되어있어요,그나마 1시간짜리 바둑은 한국선수들이 선전하는데 2시간 이상 바둑은 항상 끈기가 부족해요,경솔한 수가 많이 나오는 게 한국선수들 대체적인 공통점이고요,한국바둑리그가 세계대회 성적올리는데 방해가 마니 되고있습니다,바둑리그서 잘 두는 선수가 세계대회 가면 판맛을 못 봅니다,반대로 바둑리그서 헤매는 선수가 세계대회선 잘 두는 선수가 있고요,안국현같은 선수가 대표적인 케이스,,  
발란스 옳으신 말씀입니다  
frcoeco 갑조리그나 2시간 이상 두는 바둑의 기보에선 대국자의 기백이나 혼이 느껴지는데 바둑리그 기보는 전형적이고 기백이 안 느껴집니다,바둑공부도 갑조리그가 도움이 마니 됩니다,.초일기 단련도 중요하지만 생각의 깊이나 넓이를 향상시킬려면 장고바둑에 좀더 프로기사들이 시간을 마니 들여야합니다,  
흑백마스터 |  2017-10-17 오후 12:05:00  [동감1]    
신진서는 좀 심각하네. 중국기사들 상대로 맥을 못춤. 국내 약한기사들 상대로 승수 올리는게 전혀 의미가 없다는게 드러나네.
ProblemMe 중국선수는 고려청자기 남한 선수는 국밥집 투가리........  
스나이퍼II |  2017-10-17 오후 12:06:00  [동감3]    
한중일 3개국이 두는 바둑에서 세계 대회가 무슨 의미가 있을까?
설령 의미가 있다한들 세계 1위가 아니면 또 어떠한가?
그냥 바둑 자체로 즐기면 되는 것을...
또한 인터넷 페이지 바뀌는 몇초도 지루해 하는 요즘 시대에
5~6 시간씩 두는 바둑에 누가 관심을 가질까?
Unify |  2017-10-17 오전 10:42:00  [동감0]    
물론 내적 강화는 필수입니다만 일본처럼 돼가는것은 차마
눈뜨고 볼수가 없네요..뭐 앞으로 그렇게 더 강화돼겠지만..
Unify |  2017-10-17 오전 10:41:00  [동감0]    
한국리그를 위해서 그 이외의 것은 모조리 희생했는데
한국리그탓이 아니라는 발상은 뭘까요..일본하고 똑같습니다..
발상 자체가..일본은 프로기사들을 아주 편안하게 해주고 있지요..
집안에서 내쫒지를 않습니다..심지어는 최근에 열린 중국 세계대회
오픈기전에 중국 400명, 한국 200명, 일본 2명 참가했더군요..
매우 선수들을 위하고(?) 있습니다..물론 맞지요..실력은 일본이
좋습니다..다만 집안싸움만 열심히해도 상금랭킹은 세계 탑이지요..
솔직히 세계대회에서 성적낼 필요는 없습니다..가성비가 나쁘지요..
그러나 전 개인적으로 프로기사들을 집안에서 내쫒고 싶습니다..
가혹하게 키웠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바둑이란 많이 둔다고 느는게 아닙니다..장고한다고 느는것도 아닙니다..
그렇게 쉬운 방법이라면 애시당초 바둑이 매력이 없겠지요..자국대회 키운다고
그게 바둑애국이라고 생각하면 크게 오산입니다..
高句麗 그런식이면 한국사람들 다 국내에서 내 쫓고 외국인들 들어와 살라고 하면 더 좋겠네요 자국 선수 안살리고 누굴 살립니까  
킬러의수담 |  2017-10-17 오전 9:08:00  [동감0]    
커제, 미위팅, 판팅위를 비롯한 90후 중국강자들은 대부분
인터넷 20초바둑으로 실력을 연마했다.
국가대표팀은 매일 국제대회두시간 바둑으로 리그전을 치른다.
어떻게든 바둑을 많이두는 것은 어린기사에게는 수업이 될것이다.
바둑리그에 한국바둑 성적부진의 책임을 지우는건 정당하지 않다.
바둑리그는 중상위급 기사들의 생계를 책임지는 밥줄이다.
바둑리그를 더 열심히 시청하는 것이 어쩌면
한국바둑의 경쟁력을 키우는 밑거름일지도 모른다.
서민생활 설득력 있는 말씀입니다. 바둑의 한국리그가 푸로기사들 수입원이라는 것은 시실 일 것입니다. 푸로 야구 리그는 야구선수들의 수입원이라는 것과 같은 것입니다. 푸로야구가 보다 재미있기 위해서 좋은 외국 선수도 몇몇 보강해서 푸로야구 시 합에 보다 더 관중을 끌어 내고 있습니다. 바둑의 한국리그에서도 가능하면 커제 등 중국 일류선수가 참여한다면 그리해서 한국 일류선수들과 시합을 한다면 보다 많은 시청자를 끌어낼 수 있지 않겠습니까? 보다 많은 시청자는 광고수입을 더 올릴 수 있고 덧붙여 바둑의 대중 관심도 높일 수 있습니다.  
bacon |  2017-10-16 오후 11:11:00  [동감0]    
축구와 마찬가지로 바둑 또한 선수들의 심리가 문제점임. 우리나라 선수들은 멘탈이 너무 약함. 거기다 부담감이 더해져 힘을 못씀. 어느 대회던 32강이나 16강까진 잘 나가다가 조금 더 올라가면 와르르 무너짐. 지금은 연구보다 심리 훈련가를 투입하는 게 중요함. 미국의 메이저 스포츠엔 어느 구단이던 심리 치료사가 있슴. 왜 이 중요한 과정을 아무도 지적하고 나서지 않는지 이해가 안감.
원술랑 |  2017-10-16 오후 9:08:00  [동감2]    
저ㅡ 中原의 ``바둑 崛起``는 可恐할 만하다. 昨今 大陸의 내로라하는 强者들의 人海戰術을 막아낼 才幹이 없다. 過去 黃金時代 一當百의 大戰士 曺훈현 劉창혁 李창호 李세돌이 없는 現實이 苛酷하기만 하다. 이番 第4回 이민杯 世界新銳바둑最强戰 本選 32强에 大韓棋壇은 7名이 出擊했지만 李세돌 師團의 看板選手 卞상일과 申민준만이 8强 高地를 밟아 본 것이 고작이다. 그러나 어쩌랴! 李세돌을 筆頭로 한 朴영훈 安성준 安국현 朴정환 羅현 金명훈 卞상일 李동훈 申민준 偰현준 申진서 그대들은 자랑스런 大韓의 붉은 戰士들이다. 設令 그대들이 世界大會에서 優勝하지 못해도 가슴 뜨겁게 그대들을 껴안아 줄 것이다.
bacon 얘는 아직도 이러고 있네.  
덤벙덤벙 한국 바둑이 갈수록 작아지고 있어서 마음이 많이 아픕니다. take care...  
김종혁 |  2017-10-16 오후 8:57:00  [동감0]    
2017 리민배 8강에서 우리나라가 전멸당하다니!! 이거는 역대 최악의 성적아니냐고??(의외로말이죠.) 내년에는 이번대회에서 올해보다 좋은 성적을 거뒀으면 좋겠다.(우리나라 분발좀 합시다~!!!)
빈지수 |  2017-10-16 오후 8:54:00  [동감1]    
바둑리그를 각자 제한시간 1시간30분짜리로 만들어야 한다. TV중계는 하루에 1~2판씩만 선택과 집중해야 한다. 그래야 기보 품질이 높아져 아마추어가 기보 놓아볼 의욕이 생긴다. 바둑은 많은 수를 생각하며 고심해야 바둑이 는다. 속기가 몸에 베면 감각만 늘지 실력은 늘지 않기 때문이다
발란스 한국기원과 바둑tv때문에 프로기사들의 실력이 늘지 않는것 같아요.국제기전의 제한시간과 같은 프로기전을 몇개는 만들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돈많은 대기업들이 후원좀 해주시면 좋을텐데...후원좀 해라..  
ProblemMe |  2017-10-16 오후 8:46:00  [동감1]    
민준군 몇십년만에 농심배에서 4연승하고 왔지만 대대적 환영행사도 없었고 오히려 바둑리그 10연패에만 집중적으로 떠들더니 꼬라지 좋쿠나... 360만원짜리...바둑리그나 잘하면 그가 영웅이지 농심라면배 4연승 이 뭐 별거냐??? ㅋㅋㅋㅋㅋㅋ 우리민준군,,,8강한것도 대단한거다,,,,
서민생활 옳고도 옳은 말씀이십니다.  
bacon 회사에서 추석 보너스 3백 받고 주식으로 3천만원 날린다면 어떤거에 더 신경이 쓰이겠나, 농심배 4연승은 대대적 환영행사를 할만큼 대단한 성적이 아니네. 반면에 바둑리그 10연패는... 더 이상 말 안겠네.  
서민생활 |  2017-10-16 오후 8:35:00  [동감1]    
푸로 여성바둑리그에도 외국인 선수가 한명씩 뛰는데, 왜 남자 바둑리그에는 외국 선수가
한명씩 뛰지 못하냐? 바둑리그의 질을 높이기 위해서 외국 선수가 한명씩 뛸 수 잇도록해
야 하고, 주장전을 부활해서 주장전은 가산점이 주어져야만 한다. 중국 바둑리그를 본받아
서 4인씩 뛰는 것이 옳은 것 같고, 바둑리그에는 바둑 토토를 도입해야만 한다고 생각한
다.
서민생활 마둑 토토가 사행성을 조장한다고 말들이 있는데, 바둑이 스포츠라고 지금 말하고 잇쟎아. 모든 프로 스포츠에는 토토가 도입되고 있다. 한 예를 들자 경마에 토토 가 걸려 있는데, 경마 토토에 참여하는 경마팬은 말탈줄은 젼혀 모른다. 바둑도 바 둑을 못둬도 마둑 토토에 참여할 수 있는 길을 열어서 일반 시민들이 바둑에 좀더 관심을 끌도록 해야만 하지 않냐?  
대자리 바둑 토토는 바둑리거들의 무덤, 주변 삼류들만의 잔치가 될 것.토토하는데 엊그제 박영훈처럼 단수착각 일났으면 박영훈은 맞아죽었을 겨.승부조작 혐의는 두말하면 잔소리고.  
서민생활 대자리님의 말대로 바둑 토토가 도입되면 여러가지 말썽의 소지는 대단히 크다는 것은 사실입니다. 세계 선진국들의 푸로 축구와 야구계에도 끊임없는 잡음이 토 토로 인해서 생겨나는 것도 사실입니다. 이런말썽 일어나는 것은 그만큼 대중의 관심을 끈다는 요소로 작용하는 것이 아닙니까? 바둑리그에서 개인의 각 승부가 아니라 팀 승부에 토토를 거는 것은 말썽의 소지를 그만큼 줄이는 방법정도 이용 될 수도 있지 않겠습니까? 엣말에 "구더기 무서워 장 못담겠냐.." 구더기는 생길 개연성이 있지만 장은 담그는 것이 옳지 않습니까?  
소석대산 |  2017-10-16 오후 8:31:00  [동감1]    
신민준군의 대국 기보를 놓아보고 놀랐습니다.
알파고가 울고 갈 정도로 자유분방한 발상이 자못 신선하였고 그 자체로 평가해 줄만 했지만
기리에 걸맞는 상식적인 행마와 동떨어진 때문인지 시종일관 실속없이 겉돌았습니다.
종반에 이르러 보니 아니나 다를까 가죽장사만 실컷 했더군요.
앞으론 싸구려 화장품 덕지덕지 바르지 마요, 맨 얼굴도 충분히 멋지니까.
그리움이 |  2017-10-16 오후 8:19:00  [동감2]    
진서군이 17세이면 이미 세계대회 한번은 해야 대성. 커제가 우승한 나이가 17세 였음 한국 바둑리그 속기가 진서군을 망친것이다
발란스 맞아요  
그리움이 |  2017-10-16 오후 8:15:00  [동감2]    
한국 바둑리그 달라져야합니다
13승이면 뭐하나 신예 대항전에서도 8강에 못드는데 2시간 바둑과 주장전 용병제 도입해야한다. 중국리그가 훨씬 합리적이다 더 재미도 있고
bacon 자넨 말이 너무 많아  
그리움이 |  2017-10-16 오후 8:15:00  [동감1]    
한국 바둑리그 달라져야합니다
13승이면 뭐하나 신예 대항전에서도 8강에 못드는데 2시간 바둑과 주장전 용병제 도입해야한다. 중국리그가 훨씬 합리적이다 더 재미도 있고
그리움이 |  2017-10-16 오후 8:15:00  [동감1]    
이세돌이 살려놓은 그나마 바둑열기도 이렇게 되면 없어질듯 그들만의 리그가 될듯
그리움이 |  2017-10-16 오후 8:12:00  [동감1]    
한국 바둑리그 달라져야합니다
13승이면 뭐하나 신예 대항전에서도 8강에 못드는데 2시간 바둑과 주장전 용병제 도입해야한다. 중국리그가 훨씬 합리적이다 더 재미도 있고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