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더 강해져서 돌아온 김윤영, 선봉으로 2연승
더 강해져서 돌아온 김윤영, 선봉으로 2연승
[지지옥션배] 김수광  2021-07-27 오후 11:30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김윤영은 6차례째 지지옥션배 본선 출전이며 이번 승리로 6승3패를 기록하고 있다.


"캐나다에서 과연 무엇을 했기에 이렇게 세졌나?" 이런 얘기들이 나온다.

캐나다에서 보급 활동을 하다가 한국에 일시귀국했고 임신 사실을 알게 돼 출산을 기다리고 있는 김윤영 4단은 더 강해진 바둑 실력을 뽐내고 있다. IBK기업은행배 본선16강에선 김채영 6단을 꺾었고, 지지옥션배 예선에선 허서현 2단을 제압했다.

지지옥션배 본선에선 숙녀팀 선봉으로 나와 김수장 9단에 이어 유창혁 9단까지 꺾었다. 이전까지 유창혁에겐 상대전적에서 무승3패로 열세였다.

27일 서울 마장로 바둑TV스튜디오에서 펼친 제15기 지지옥션배 신사대숙녀 연승대항전 2국에서 김윤영은 유창혁에게 150수 만에 백불계승했다.

유창혁이 공격하고 김윤영이 타개하기를 반복했는데, 마지막에 유창혁이 사활 착각을 범하면서 무너졌다. 국후 유창혁은 “수읽기에서 계속 착오를 하는 바람에 못 본 수가 반복해서 나왔다.”고 했다.

또 “시니어기사들은 대국량이 많지 않은데 갑자기 나와서 대국을 하면 바둑을 잘 짜지 못한다. 그래서 일찍 나오면 좀 낫지 않을까 생각했는데, 너무 일찍 떨어졌다.”고 아쉬워했다.

▲ 김윤영.

김윤영은 “2017년 후반부터 캐나다에서 바둑 보급을 하다가 코로나19 때문에 한국으로 들어왔는데, 임신 사실을 알게 되어 길게 머물게 됐다. 그 전에는 몬테리올의 바둑카페에서 그룹 레슨을 하거나 온라인 바둑교육을 했다. 한국에 있을 때 ‘꽃보다바둑센터’에서 강사 일을 한 적이 있는데, 그 시스템을 적용했다.

생각보다 잘 이겨서 나 자신도 놀랍다. 캐나다에서 실전을 할 일은 많지 않았지만 여러 외국인들을 가르치면서 숙제를 내주고 채점하면서 계속 수읽기를 한 게 공부가 되지 않았을까 싶다. 지지옥션배에선 처음에 오더를 보고 2연승만 하면 만족이라고 생각하고 있었다. 2승을 했는데, 다음 판부터는 보너스라고 생각하고 편안한 마음으로 두어갈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

▲ 김윤영(왼쪽)은 유창혁에게 그간 한 번도 이겨본 적이 없는데 이번에 첫 승리를 거뒀다.

▲ 유창혁.

김윤영이 3연승에 도전하는 3국은 8월2일(월) 오후 7시 열린다. 신사팀 다음 선수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 각 팀 선수 명단
신사팀
유창혁ㆍ이창호ㆍ최명훈(이상 시드), 차민수ㆍ김수장ㆍ최규병ㆍ김동면ㆍ안조영ㆍ한종진ㆍ김승준ㆍ서무상(이상 예선통과), 이성재(후원사 시드)

숙녀팀
최정ㆍ오유진ㆍ김채영(이상 시드), 조승아ㆍ오정아ㆍ유주현ㆍ김윤영ㆍ조혜연ㆍ강다정ㆍ이영주ㆍ박지은(이상 예선통과), 허서현(후원사 시드)


지지옥션배는 만 40세 이상(1981년생까지 포함) 남자기사와 여자기사가 12명씩 팀을 이뤄 연승전으로 우승팀을 가린다.

그동안 14번의 대결에서는 숙녀 팀이 신사 팀에 8승 6패로 앞서 있다. 신사팀은 2∼3ㆍ5ㆍ7ㆍ10ㆍ13기, 숙녀팀은 1ㆍ4ㆍ6ㆍ8∼9ㆍ11∼12ㆍ14기 대회에서 우승했다.

한편 본 대회에 앞서 진행된 제15기 지지옥션배 신사 대 숙녀 아마연승대항전에서는 아마신사팀이 아마숙녀팀에 7-4로 승리하며 4연속이자 통산 일곱 번째 우승컵과 1500만원의 우승상금을 거머쥐었다.

지지옥션배 4기 때부터 시작된 아마연승대항전은 4ㆍ7ㆍ10ㆍ12∼15기를 아마신사팀이, 5∼6ㆍ8∼9ㆍ11기를 아마숙녀팀이 우승했다.

법원경매 전문기업 지지옥션이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하는 제15기 지지옥션배 신사 대 숙녀 연승대항전의 우승상금은 1억 2000만원이다. 3연승 시 200만원의 연승상금이 지급되며, 이후 1승당 100만원의 연승상금이 추가로 지급된다.

생각시간으로 각자 20분에 1분 초읽기 5회를 준다. 지난해까지는 각자 30분에 40초 초읽기 5회씩이었다. 본선 모든 경기는 매주 월ㆍ화요일 오후 7시 바둑TV가 생중계하고 사이버오로가 수순중계한다.

전기 대회에서는 각각 4연승씩을 거둔 박지연 5단과 이민진 8단의 활약으로 숙녀팀이 12-8로 승리했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왁캔아두 |  2021-07-29 오후 5:10:00  [동감0]    
당근한 걸 모르다니...
캐나다 갈 때는 하난데
돌아왔을 땐 둘!!!
2대1로 하니 되나...
위에 사진을 보라구.. 배속에 감추고 두자너!!
gjung |  2021-07-29 오후 12:22:00  [동감1]    
공기 맑고 드넓은 땅 캐나다.. 우리 한테 땅좀 떼어 주면 좋을 텐데^
tjddyd09 한반도가 좁다 보니 그런 생각도 들겠지만, 막상 캐나다 가서 살아 보신다면 생각이 바꾸실듯, 땅덩이 크면 자원도 풍부 하고 좋겠지만, 땅덩이에 필요한 인구가 부족하다보니, 캐나다의 경우 인력 문제가 아주 심각 해요, 호주도 마찬가지, 그래서 자구책으로 이민자들 더 많이 받으려 별짓을 다 합니다, 그리고 나라가 너무 크면 국민 통합니 안되죠, 국론이 분열 되기 쉽구요, 캐나다는 미국과도 사이가 상당히 안 좋습니다, 예로 연어 분쟁이 있는데 알래스카 에서 산란 하기 위해 남쪽으로 내려 오는 연어를 중간에서 막고 잡는 일이 많음, 반대로 미국쪽에서 캐나다로 올라 가는 영어도 미국 애들이 막고 다 잡음, ㅋㅋㅋㅋㅋㅋㅋ  
tjddyd09 그냥 여행 으로 태평양 연안 해안 항구 도시 벤쿠버를 한번 다녀 오실것을 추천 드립니다, 여름에는 아주 시원 하고 겨울에는 별로 안 춥고 따뜻 해요, 관광도시로는 캐나다 에서 가장 많이 다녀 가는 곳이 바로 벤쿠버 입니다, ㅡ미국 워싱턴주 시애틀 에서 아주 가깝습니다,  
킬러의수담 |  2021-07-28 오후 10:52:00  [동감0]    
캐나다에 가서 보급활동 한게 아니라 보급받았나 보네.
tjddyd09 |  2021-07-28 오후 7:36:00  [동감1]    
이번기 지지옥션배 프로 대항전은 여자팀의 승리가 기정 사실화 됩니다, 김윤영이 아니더라도 더 막강한 기사들이 줄줄이 남아 있어서 남자팀은 쳐 발릴듯, ㄷㄷㄷㄷ. 최정, 김채영, 오유진, 오정아에 조혜연 까지 하면 엄청난 화력을 자랑 합니다,
남자팀은 이창호 정도로는 저 여류군단을 못 막아요, 내년에 조항승 프로가 이 대회에 합류 한다면 그때 부터는 해볼만 합니다, 조한승 정도면 5연승 정도는 기대 할수 있어요,
김종혁 |  2021-07-28 오후 4:08:00  [동감1]    
와, 김윤영이 이기다니, 아무리 유창혁프로님이 요즘 성적이 별로 좋지 않더라도, 그걸 처음이기다니, 정말 대단하네!!
econ |  2021-07-28 오후 7:33:00  [동감1]    
김윤영은 6승3패가 아니라 7승2패라고 봐야...몇년전 아다시피 안관욱9단과의 대국에서 옥집
사건이 있었죠. 바둑은 이기고 계
가에 진 일명 옥집윤영사건...
입영전야愛 |  2021-07-28 오전 10:57:00  [동감1]    
유프로님 눈빛은 승부사의 눈빛이 살아 있는듯 한데... 나이는 어쩔 수 없는건가요? 김윤영사범님 캐나다 바둑캠프 화보들
잘 보았는데 녹슬지 않은 실력으로 멋진승부 하는 모습 아름답습니다 건강하게 이쁜아가 출산하시고 항상 행복하시길~~
tjddyd09 창혁이가 66년생 말띠 인데 만으로 55세죠, 그 나이면 사실 바둑은 할아버지 나이 입니다, 사실상 승부사 로서는 끝났다고 봐야겠지요,  
진흙 |  2021-07-28 오전 9:32:00  [동감0]    
이슬아는 자신의 아름다운 인생 설계를 위해 한국기원 프로기사를 탈퇴해서 이제는 프로기사가 아닙니다.
인물하고.. 실력하고.. 아까운 여자기사였는데..
tjddyd09 아아 ~ 이슬만 먹고 산다는 아름다운 이슬아 !!!! 우리는 불과 얼마전에 이슬아를 중국에 뺏겼습니다, 이제 우리도 중국 이나 대만 에서 위리쥔, 헤이자자를 데리고 오면 남는 장사,!!! ㅋㅋㅋㅋㅋ  
당항포 아아아아아아 산소만 먹고산다는 김윤영양은 카나다에뺏겼당,, 위리쥔, 져우홍위,루민취안 데려와야 한다,,  
비익조 |  2021-07-28 오전 9:29:00  [동감0]    
김윤영4단이 더 강해져서 돌아온 것이라기 보다는, 시니어들이 약해진 것 같습니다. 어제 유창혁9단의 바둑은 인터뷰에서 밝
혔듯이 수읽기 착오가 너무 많았습니다.
tjddyd09 유창혁이 전에 안재성 아마와 두는걸 보니 아주 맛이 단단히 갔더라구요, 사실 지금 아마 최강 이라는 분들, 여자 프로랑 두면 호선에는 절대 안됨, 두점 가까이 갈것임,  
며느리밥 |  2021-07-28 오전 9:24:00  [동감1]    
원래 그릇이 강한 것이다.
김윤영은 기본적으로 최강자가 될 능력이 있었단 말이다.
한국에서 계속 초조하고 조바심내며 이기고 지는 승부를 했다면 그 능력은 계속 묻혀있을수도 있었을 것이다.
해외에서 여유작작하며 차분하게 나아가니 그 능력이 발휘되는 것이다.
다른 여류기사들도 김윤영같은 스타일이 있을수 있다.
이슬아도 어느날 갑자기 더욱 강해져서 나타날수도 있을 것이다.
tjddyd09 뭔 소리래 ?? ㅋㅋㅋ 이슬아는 중국 프로와 결혼후 중국 으로 아주 이민 갔음, 프로 기사 은퇴 한것도 모르나 ?? ㅋㅋㅋㅋㅋ  
당항포 며느리 밥풀꽃님??  
진흙 |  2021-07-28 오전 4:11:00  [동감2]    
시간에 쫒겨대국내용을 편집해서 올리기도 만만치 않을텐데
김수광 기자님 제목 하나 멋지게 뽑아 올리셨습니다.
기자님의 바둑실력도 출중하지만 촌철살인. 글 쓰는 솜씨도
탁월하십니다. 더운 날씨에 수고하셨습니다.

그런데, 김윤영 프로님은 실력이 정말 대단하십니다.
아무리 그래도 유창혁 프로는 세계대회를 제패한 막강 실력의 소유자인데 단칼에 내치다니..
앞으로 다른 여자 프로기사들도 김윤영 프로를 반면교사로 삼아야 할 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다음 출전 남자기사들이 서로 등 떠밀며 먼저 나가라고 꼬리를 내릴 것 같아
매우 흥미롭군요. ^^
진흙 산으로 올라갈 시간이 다가와서 그런지....ㅎㅎㅎ 글 몇자 올리는데 눈이 아른거려 돋보기를 꺼내 들고 1시간 가까이 사투했습니다~ ^^  
입영전야愛 진흙님 바둑에 대한 열정도 대단하시고 1시간동안 고군분투 하시면서 멋진후기글도 올리시니 대단하십니다 살아있는 오늘이 행복하다 여기시며 건강한 여름나기 하시 기 바랍니다 건승~~~  
dongdong 글쓴이 삭제
tjddyd09 |  2021-07-28 오전 1:19:00  [동감1]    
김윤영 사범님, 축하 드립니당, ㅋㅋㅋ
대체 캐나다에 가셔서 무슨 일이 있으셨길래 바둑이 그렇게 세진 것 일까요 ??
전에 몬트리올에 두번 가본적이 있는데 캐나다 살기 좋죠,
미국에 비해 범죄도 적고 도시는 깨끗 했구요, 특히 캐나다상 소고기는 정말 부드럽더군요, ㅋㅋ
다만 떵덩이는 너무 큰데 미국에 비해 인구가 너무 적어 자영업자들은 사람 구하기가 힘들더군요, ㅋㅋ
한인들 주유소 같은거 많이 하는데 알바 일할 사람 바로 못 구해서 애를 많이 먹드라구요, ㅋㅋㅋ
ajabyu |  2021-07-28 오전 1:05:00  [동감2]    
유왕위가 단칼 멤버가 되다니, 참으로 충격이로구나. 세월의 흐름이란, 서글프네.

그러나 저러나 신사팀은 나오자마자 추풍낙엽으로 나가떨어지니, 이번대결의 결과도 이미 결정난듯... 쯧쯧.
tjddyd09 신사팀은 조한승이 나와야 합니다, 아니 제한이 어캐 되는지는 모르겠는데, 조한승이 출전 한다면 게임 종결자가 될듯 합니다,  
하니리 조한승9단은 내년부터 자격이 되요  
도라온맹호 조 9단은 아직 젊은이인데유....  
tjddyd09 훔 ~ 그러쿤요, 조한승 9단이 내년 부터는 나이 제한이 풀리나 보네요, 기대 해 볼만 합니다, 워낙 세니,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