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 국내뉴스
3-0 일방흐름 바뀔까
3-0 일방흐름 바뀔까
[남해7번기] 오로IN  2020-11-14 오후 01:29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아름다운 보물섬 남해 신진서 vs 박정환 바둑 슈퍼매치’ 7번기 4국이 14일 경상남도 남해군 남해각에서 진행된다.

1차전에선 신진서 9단이 박정환 9단에게 3-0으로 이겨 앞섰다. 2차전 4국은 진시영 8단이 오로유튜브 [오로바둑TV]에서 영상으로 해설한다.

관련기사 ○● '아, 반집'…신진서, 남해에서 박정환에게 4연속 승리 (☞클릭!)




바로가기 ○● 사이버오로 공식유튜브채널 [오로바둑TV] (☞클릭!)


대국실입장하기


▲ 4국은 남해각에서 진행한다.

▲ 4국의 대국장소 남해각에서 바다쪽으로 바라보면 이런 풍경이 펼쳐진다.

▲ 먼저 대국석에 앉은 박정환. 슈퍼매치에서 먼저 세번 진 박정환으로서는 고민이 깊을 수밖에 없다.

▲ 신진서가 대국석으로 걸어들어오고 있다.

▲ 심판 박진열 9단이 대국개시를 선언하고 있다.







16일엔 노도문학의 섬에서 5국을 진행하며 12월 1ㆍ2일 설리 스카이워크와 남해유배문학관에서 열리는 3차전으로 대회의 막을 내린다. 남해대교 인근에 있는 옛 휴게소다.

슈퍼매치는 남해군이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 · 주관한다. 총 규모는 2억 9천만원이다. 승패와 관계없이 7차례 모두 대결한다. 매판 상금은 승자 1500만 원, 패자는 500만 원이다. 생각시간은 각자 90분, 초읽기도 1분 5회다.

▲ 1국이 열린 관음포 이순신순국공원 관음루.

▲ 2국이 벌어진 남해 독일마을.

▲ 3국이 펼쳐진 상주 은모래비치.

▲ 4국이 진행되는 남해각 앞바다.

▲ 남해각은 1973년 우리나라 최초의 현수교인 남해대교와 연계되어 건축된 휴게공간이었다. 이 공간은 뛰어난 경관과 함께하는 남해의 관문으로서의 역할과는 별개로, 남해 사람들에게 정서적으로 상징적인 건물이다. 남해군은 44년간 여관과 휴게소로서 역할을 다한 이 유휴공간을 재생하자는 결정을 내려, 남해의 과거와 현재를 존중하고 남해의 새로운 미래를 모색하고자 하고 있다.

관련기사 ○● 보물섬 가는 길 (☞클릭!)
관련기사 ○● 햇살 좋은 남해, 관음루에서 7번기 출발 (☞클릭!)
관련기사 ○● 남해 바다, 신진서로 물들다 (☞클릭!)
관련기사 ○● 독일마을에서 7번기 2차전 개시 (☞클릭!)
관련기사 ○● 다시 신진서! 기세가 이끈 승리 (☞클릭!)
관련기사 ○● 남해 7번기, 해변에서 열린 슈퍼매치 3국 (☞클릭!)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당항포 |  2020-11-14 오후 2:19:00  [동감0]    
최근 바둑 추세는 양신이 박정화 9단에게 15연승중입니다,,,
너무 버겁네요,,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