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 국내뉴스
2020 발달장애인 교육프로그램 ‘아름바둑’ 심포지엄 열려
2020 발달장애인 교육프로그램 ‘아름바둑’ 심포지엄 열려
[화제] 오로IN  2020-11-05 오전 10:13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2020 발달장애인 교육프로그램 아름바둑 심포지엄’에서 발표하는 김명완


한국기원과 한국자폐인사랑협회가 공동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재정 후원하는 ‘2020 발달장애인 교육프로그램 아름바둑 심포지엄’이 3일 한국기원 2층 대회장에서 약 50여 명의 청중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아름바둑 프로그램은 발달장애인을 위해서 특별히 고안된 바둑으로, 바둑의 기본 원칙은 최대한 보존하는 동시에 어려운 규칙들을 없앰으로써 발달장애인들도 바둑을 쉽게 즐길 수 있도록 개발됐다. 일반 바둑에는 없는 숫자와 스코어보드 등을 활용해 시각적인 효과를 극대화 했으며, 자석과 색상의 대비 등을 활용, 발달장애인들의 학습방법에 알맞게 설계됐다.

이번 심포지엄은 국내 발달장애 전문가와 의학자들을 초청해 ‘아름바둑’에 대한 연구 결과들을 소개하고 그 결과물이 발달장애인들의 치료에 어떤 효과를 주는지 가늠해보며 아름바둑에 대한 보급 확대와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개최됐다.

한국기원 양재호 사무총장은 “아름바둑을 통해 바둑이 우리 사회 곳곳에 따뜻하고 선한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다는 데에 자부심을 느낀다”면서 “이번 심포지엄을 계기로 바둑이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 발달장애인들의 치료를 위한 도구로서 위대한 쓰임의 시금석이 되기를 간절히 바란다”며 심포지엄을 개최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 한국기원은 이번 심포지엄을 토대로 향후 아름바둑 보급을 확대해 더욱 많은 발달장애인들이 교육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힘써 나갈 예정이다.

올해 1월에 한국기원과 업무협약을 맺은 한국자폐인사랑협회 김용직 회장도 “바둑의 룰을 알아가는 과정에서 규칙을 지킨다는 개념과 기다림을 배우고 두뇌개발에 도움이 되는 아름바둑이 널리 보급돼 보다 많은 발달장애인들이 여가생활을 즐길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라며 개회사를 전했다.

한편 아름바둑 심포지엄 개최를 맞이해 국회의원 조승래 (더불어민주당)ㆍ강선우 (더불어민주당)ㆍ이명수 (국민의힘)의원이 영상을 통해 축사를 전해왔다.

심포지엄은 연세대학교 세브란스 병원 소아정신과장 천근아 교수의 ‘자폐스펙트럼장애의 전반적 이해: 임상 양상 및 원인 중심’이라는 주제발표로 시작했다. 이어 부산대학교 특수교육과 최진혁 교수의 ‘자폐스펙트럼장애의 특성과 ABA 기반 지도 방법’, 다인ABA 행동발달센터 김오송 센터장의 ‘ABA 기반 긍정적 행동 지원: 시각적 지원의 활용’, 연세대학교 심리학과 정경미 교수의 ‘자폐성 장애 아동/청소년의 인지적 특성과 개입 시 고려점’ 순으로 진행됐으며, 마지막 주제발표는 아름바둑 개발자인 김명완 8단의 ‘아름바둑 특성 및 개선사례’로 그동안의 아름바둑 성과에 대한 발표가 있었다.

한국기원은 2019년 ‘발달장애인 바둑교육 지도사 양성 과정’을 통해 19명의 프로기사를 아름바둑지도사로 배출하였으며, 올해는 10명의 프로기사를 추가로 양성 중이다.

지금까지 홀트강동복지관, 직업재능개발센터 등에서 약 100여명의 발달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아름바둑 교육을 실시해 발달장애인들의 정서함양 및 놀이 기술 습득에 많은 도움이 될 수 있음을 보여줬다.
발표회에 참석한 아름바둑 지도사들은 연구발표에 대한 활발한 질의와 의견 제시를 통해 아름바둑 연구에 관해 큰 관심을 보였다.

현재 아름바둑 지도사로 활동 중인 박지은 9단은 “아름바둑을 통해 발달장애 분야를 처음 알게 됐다. 프로기사가 된 후 승부만 하다가 바둑을 가르친다는 것이 낯설었지만 학생들이 즐거워하는 모습, 조금씩 발전하는 모습을 보면서 많은 것을 배우기도 하고 보람을 느낀다”면서 “오늘 심포지엄을 통해 자폐에 대해 조금 더 이해하는 시간이 되어 좋았고, 아름바둑의 현주소를 알게 됐다. 앞으로 아름바둑이 발달장애인들에게 꼭 필요한 교육이 되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