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 국내뉴스
최정, 여류명인 5연패!
최정, 여류명인 5연패!
도전자 오유진 상대로 2-0 승리.
[여류명인전] 박주성  2016-02-12 오후 06:04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최정은 여류명인 5연패 후 가장 생각나는 사람은 부모님이라고 말했다. 남자친구는 대해서 묻자 최정은 "없어요. 지금은 마음에 드는 사람이 생기면 언제든지 사귈 마음의 준비가 되어 있어요."라면서 웃었다.


최정, 여류명인 5연패!

2월12일 K바둑스튜디오에서 열린 제17기 여류명인전 도전3번기 2국에서 최정 6단은 190수 만에 오유진 2단에게 백불계승을 거둬 종합전적 2-0으로 여류명인 타이틀 방어에 성공했다.

2012년 루이나이웨이 9단이 귀국하면서 여류명인은 빈자리가 되었다. 당시 입단 2년차였던 최정 초단은 김미리 3단을 결승에서 꺾고 우승했다. 이후 매년 거듭되는 도전기에서 박지연 4단을 두 번, 오유진 2단에게 두 번 승리해 대회 5연패를 기록했다.

도전2국 승리후 최정은 "오늘 대국은 초반부터 잘 풀렸다. 중반에 좀더 간명하게 처리할 수도 있었던 점은 아쉽지만, 형세는 계속 좋았다."라고 총평하며 "여류명인전에서 처음 우승할 때만 해도 이렇게까지 우승할 수 있을 지는 몰랐는데 이왕 5연패했으니 루이 사범님 기록(7연패)까진 해보겠다."라고 말했다.

제17기 여류명인전 도전3번기
1국 ●최정 ○오유진: 211수 흑불계승
2국 ○최정 ●오유진: 190수 백불계승

여류명인전은 매일신문사가 주최한다. 국내 여류대회 중 유일한 타이틀 기전으로 대회 총 규모는 4,650만 원이며 우승상금은 1,200만 원이다. 이번 대회부터 기존의 8강 패자부활전에서 16강 토너먼트로 본선 방식이 변경되었다. 제한시간은 각자 1시간에 40초 초읽기 3회.

1999년에 창설된 여류명인전은 루이나이웨이(芮乃偉) 9단의 7연패, 최정 5단의 여자기사 국내 최연소(15세3개월) 우승 등 각종 기록을 생산한 한국 여자 바둑의 대표기전이다. 16기를 이어오는 동안 박지은·루이·조혜연·최정까지 단 네 명만이 우승트로피를 만져봤다.




▲ 복싱, 탁구 등으로 체력관리를 한다는 최정은 최근엔 에어로빅까지 배운다. 이번 도전기를 앞두고는 일주일 전부터 명상 등으로 마음을 비우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 지난 대회 준우승자 자격으로 시드를 받아 본선에 직행한 오유진은 이번 대회 본선에서 송혜령 초단ㆍ박지연 4단ㆍ박지은 9단을 차례로 꺾은 데 이어 도전자 결정전에서 오정아 2단을 불계로 물리치며 도전권을 획득했지만, 두 번의 도전 모두 1승을 얻지 못하고 패퇴했다.


▲ 2년 연속 오유진과 도전기를 벌인 최정.


▲ 여류정상은 여전히 최정이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카이잽2세 |  2016-02-13 오후 1:00:00  [동감0]    

2015/11/29 오전 10:55


좌상변백8이원리에어긋난첫수로흑은손빼빈곳에가야한다

그간외운정석수순들이모조리쓰레기가돼바둑이쉬워졌다?

대략초반32수까진그러하다ㅡ하지만그뒤로128수를더두면

대부분승부는결정된다그128곳을조합한판수에서흑과백이

각기이긴판의수는똑같고256을128번곱한수보다더크다ㅡ

2.56을128번곱한수에소숫점이하떼어낸뒤0을256개붙인수

따라서누구는헛짓말고다른걸로먹고살길을찾아야한다

그누구는나는절대아니고국정화에매달린근혜가될수도있다

애들은국사가뭔지도모른다교과서는그냥받고는버리는거다

차라리명량사도같은영화못만들게막는법ㅡ그게급하다

채홍ㅡ
윤회ㅡ

이런영화들이나오면안되는까닭에

카이잽2세 |  2016-02-13 오후 12:50:00  [동감0]    
과학자태반이사기꾼인게이번주에입증됐다

■●
아인슈타인의 중력파 입증이 화제다

아인슈타인의 상대성이론이 예측한 중력파의 존재를 탐지해낸

킵 손 캘리포니아공과대 명예교수가 노벨상의 유력한 후보로 떠올랐다

11일 과학계는 킵 손이 LIGO 연구팀과 함께

올해 가장 유력한 노벨 물리학상 후보라고 평가하고 있다

(중력파 탐지가 금세기 최고의 과학적 발견)

영화 인터스텔라의 고문 역할을 맡기도 했던 손 교수는 지난해 한국을 방문한 바 있


한편 이날 미국 중력파 연구소의 LIGO 연구팀은

아인슈타인이 1915년 일반상대성이론을 통해 존재를 예측한

중력파를 직접 측정 방식으로 탐지했다고 발표했다
●■

위이야기는ㅡ빛의존재를탐지해냈다는말과똑같다

내가물리학이론인[적차원리]로언젠가는밝히겠지만ㅡ

전하와질량의등가에관한통찰이그문제를해결할수있다

1,000여명이1조원도더쓴그연구팀LIGO가ㅡ

하다못해아인슈타인의E=hn(하뉴)같은거라도유도해냈어야말이된다

킵손이대중을속인ㅡ영화인터스텔라의웜홀을통한그[시간여행]도

실제로는인간세포가모조리파괴된플라즈마상태에서나일어난다

나는영화를해설한신문만봤지킵손의사기탓에그영화는안봤다

한국사회가썩었다는내글의실상은인류가늘썩은사회서살아왔다고

표현하는게바르다한국이상대적약자인탓에늘미중일에책잡히는것

다음은곧망할바둑계ㅡ사이버오로에쓴내글

■●
인간이 몸으로 하는 스포츠는 몰라도 AI 알파고 이후

인간끼리 대국은 인터넷 바둑서만 남게돼ㅡ 프로 기전은 아무도 관심 없어 모조리 폐


그래서 인간 대 기계의 3월 맞대결을 말리려 지난 2월 1일 고소를 했지만ㅡ

인간의 3:0 일방적 승리로 끝나더라도 그 기보들이 구글의 승부 조작을 가려낼 터

승부 조작이 있었건 없었건 그 대결로 [신의 한수]가 존재할 수 없다는 사실이 증명돼

바둑은 인간의 궁극적 가치추구 대상서 영원히 제외ㅡ 종말을 고함
●■

전에내글서도밝혔지만바둑에서신의한수를찾는건♤한(1)개인이ㅡ

사막서가장둥근모래알하나찾는거나

중국대륙14억인구중가장미인하나찾는거나

같다3가지모두가선택에관한문제이지제1의뭐..란있을수없다

ㅡ누가한번찾아내봐라
카이잽2세 |  2016-02-13 오전 10:59:00  [동감0]    
■■■■■ 인간이 몸으로 하는 스포츠는 몰라도 알파고 이후 인간끼리 대국은
인터넷 바둑서만 남게돼ㅡ 프로 기전은 아무도 관심 없어 모조리 폐기
카이잽2세 그래서 인간 대 기계의 3월 맞대결을 말리려든 터      
거북이일등 |  2016-02-13 오전 7:09:00  [동감0]    
최정 6단의 여류명인 5연패를 축하합니다.
知不知上 |  2016-02-12 오후 11:43:00  [동감0]    
최정 정말 잘둔다..오유진도 잘 뒀는데..최정이 더 잘둬서 이겨버리네..
햐..갈수록 쎄진다..볼살이 통통해졌어..ㅋㅋ
오유진도 체력관리해서 (체중도 좀 늘리고..^^) 다음 대회에 설욕전을 하시길..
바둑정신 |  2016-02-12 오후 9:42:00  [동감1]    
최정. 서명처럼 최명이라고 해야.
강릉P |  2016-02-12 오후 8:52:00  [동감2]    
오유진 이쁘다..
jhyun711 어릴땐 다 이뻐요~~  
원술랑 |  2016-02-12 오후 7:05:00  [동감1]    
흙꽃 니는 이른 봄의 무연한 벌을/ 輕便列車가 노새의 맘을 먹고 지나간다/ 멀리 바다가 뵈이는 假停車場도 없는 벌판에서/ 차는 머물고/ 젊은 새악시 둘이 나린다. -白石, 曠原. 崔精 프로 여류 名人 5년 連續 챔피언 登極을 축하한다! 大韓盤上의 司令塔 劉昌赫 선생의 愛弟子 崔 6段의 앞날에 늘 행운이 함께하길 바란다. 더욱더욱 切磋琢磨하여 統合棋戰 우승도 기대해본다.
한솔핫워러 최정6단이 누구의 도움없이 전문을 읽을수있을지가 ?  
카이잽2세 글쓴이 삭제
카이잽2세 글쓴이 삭제
카이잽2세 ■■■ 인간이 몸으로 하는 스포츠는 몰라도 알파고 이후 인간끼리 대국은 인터넷 바둑서만 남게돼ㅡ 프로 기전은 아무도 관심 없어 모조리 폐기  
카이잽2세 글쓴이 삭제
카이잽2세 ■■■ 그래서 인간 대 기계의 3월 맞대결을 말리려 지난 2월 1일 고소를 했지만ㅡ 인간의 3:0 일방적 승리라도 그 기보들이 구글의 승부조작을 가려낼 터  
카이잽2세 ■■■ 승부조작이 있었건 없었건 그 대결로 [신의 한수]가 존재할 수 없다는 사실 이 증명돼 바둑은 인간의 궁극적 가치추구 대상서 영원히 제외ㅡ 종말을 고함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