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국내뉴스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수려한합천’팀 출범식 열려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수려한합천’팀 출범식 열려
[KB바둑리그] 오로IN  2021-11-11 오후 04:19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2021-2022시즌 선전을 기원하며 각오를 다지는 수려한합천팀.


11일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수려한합천이 출범식을 갖고 2021-2022시즌 선전을 다짐했다.

경남 합천 합천군청에서 열린 출범식에는 문준희 합천군수를 비롯해 김해은 합천군체육회 회장, 김기수 기획예산 실장, 김윤곤 합천군바둑협회 회장, 양재호 한국기원 사무총장, 백성호 9단과 수려한합천 선수단(고근태 감독, 박정환ㆍ박영훈ㆍ나현 9단, 김진휘ㆍ박종훈 5단, 현유빈ㆍ박진영 4단, 이현호 6단) 등이 참석했다.

출범식은 선수단 및 내빈소개를 시작으로 인사말, 선수단 인터뷰, 선물 전달식,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 경남 합천에 자리한 합천군청에서 KB바둑리그 수려한합천팀 창단식이 열렸다.

▲ 선물 전달식, 수려한합천팀 선수들의 친필사인이 담긴 바둑판을 합천군에 전달했다.

문준희 합천군수는 “좋은 성적을 내는 것도 중요하지만 재밌는 경기를 통해 코로나로 지친 군민들에게 희망과 즐거움을 주는 것도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수려한합천팀 모두가 힘을 합해 원팀으로 이번 시즌 최고의 팀이라는 찬사를 듣는 팀이 되기를 바란다”는 격려사를 남겼다.

2019년 첫 출범을 시작으로 올해로 3년째 KB국민은행 바둑리그에 출전 중인 수려한합천은 지난 시즌 리그 4위, 포스트시즌 4위를 기록했다.
이번 시즌에는 1지명 박정환 9단을 제외한 7명의 선수를 선수선발식을 통해 새롭게 영입하며 선수단 구성을 마쳤다.

2021-2022 KB국민은행 바둑리그는 18일 수려한합천과 정관장천녹의 개막전으로 막이 오른다. 9개 팀이 전ㆍ후반기 리그로 나눠 펼칠 정규리그는 총 72경기, 360대국으로 내년 3월까지 정규리그를 벌이며 4월부터 플레이 인 토너먼트와 포스트시즌이 이어질 예정이다.

총규모 37억 원(KB바둑리그 34억, KB퓨처스리그 3억)인 2021-2022 KB국민은행 바둑리그의 우승상금은 2억 원이며 준우승은 1억원, 3위 5000만원, 4위 2500만원, 5위 15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상금과 별도로 지급되는 대국료는 승자 300만원, 패자 60만원의 대국료가 책정됐다.

2021-2022 KB국민은행 바둑리그는 매주 목∼일 저녁 7시부터 바둑TV와 바둑TV의 유튜브채널을 통해 생중계되고 사이버오로가 수순중계한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심왓슨 |  2021-11-13 오후 1:19:00  [동감0]    
바둑 프리미어리그.
당항포 |  2021-11-12 오후 7:54:00  [동감0]    
갑조리그 승자 2천만원이랑 너무비교가 되네요
사랑카페 아 그런가요? 님이 좀 보태주시죠 돈이 샘물처럼 솟아나는거는 아니잖습니까 다 형 편대로 하는거죠 37억원 그거 하늘에서떨어지는거 아니잖아요 이거라도 받고 열 심히 바둑둘 기사들에게 응원이나 하시죠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