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꿈의 경연장, 루키리그 세번째 출발
꿈의 경연장, 루키리그 세번째 출발
조아바이톤 루키바둑리그 8월 1일 개막
[루키리그] 오로IN  2020-07-28 오후 03:40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한국기원 4층 대회장에서 벌어진 1라운드 전경


한국 바둑의 미래를 이끌 주역들의 꿈의 경연장 ‘2020 조아바이톤 루키바둑리그’가 8월 1일 개막전을 연다.

올해로 세 번째 열리는 ‘2020 조아바이톤 루키바둑리그’는 한국 바둑의 미래를 책임질 만 18세 이하 프로기사 및 아마추어 선수가 경쟁하는 무대로 유망주들이 선망하는 대회다.

꿈의 무대를 꾸미기 위해 부산 이붕장학회, 여수 진남토건, 순천 한국바둑중고등학교 등 기존 3팀과 부산 강지성바둑학원, 서울 바둑학교, 서울 올댓마인드, 서울 충암바둑도장, 서울 한종진바둑도장 등 5팀이 신생팀으로 합류해 총 8개팀이 출전 준비를 마쳤다.

지난해에는 순천 한국바둑고등학교와 바둑 중학교로 나눠 출전했던 순천 한국바둑중고등학교가 올해는 다시 통합 팀으로 출전한다.


▲ 선수단 현황


선수 구성은 각 팀당 감독 1명과 3명의 주전 선수, 1명의 후보선수로 꾸려진다. 1~2지명은 프로기사, 3~4지명은 아마추어 선수로 2002년 이후 출생자만 참가가 가능하다. 선수 선발은 별도의 드래프트 없이 팀에서 자율적으로 영입 한다.

‘2020조아바이톤 루키바둑리그’는 별도의 개막식 없이 바로 1라운드 개막전으로 시작되며 2개월 동안 14라운드 56경기를 치러, 도합 168국의 정규리그 성적으로만 최종 순위를 가린다. 제한시간은 각자 20분 초읽기 40초 3회다.

지난해에는 파주 한올M&C가 14전 11승 3패로 정규리그 1위를 차지하며 챔피언 자리에 올랐다. 조아제약이 타이틀 후원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협찬하는 ‘2020 조아바이톤 루키바둑리그’는 총 규모 약 2억7천400만원으로 지난해보다 약 4600만원 증액해 우승 상금 2200만원, 준우승 상금은 1100만원이다.

▲ 생중계되고 있는 바둑TV스튜디오 대국장 전경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푸른나 |  2020-07-29 오후 12:51:00  [동감0]    
2천 7천
도우미A 감사합니다.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