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국내뉴스
[기획/특집] 국수 김인과 더불어 스러진 바둑 낭만의 시대…조남철 선생에 대한 회고 [1]
22년이 흐른 지금, 바둑과 술을 무척이나 좋아했던 시인과 국수는 다들 소풍을 떠나고 없다. 시인묵객(詩人墨客)과 기사들로 북적거리던 관철동 골목도 사라졌고 그와 동시에 바둑이야기도 사라졌다. 바둑기술자로 남...
[2023.10.2  조회수 167]
[기획/특집] 한국바둑계가 한국기원과 대한기원 둘로 갈라섰던 이야기 [17]
한국바둑계의 대명사로 통하는 한국기원이 딱 한번 내홍을 겪으며 양분된 적이 있다. 이른바 ‘기계(棋界) 파동’ ‘기사(棋士) 분규’ 사태 때다. 이전부터 내재했던 프로기사들의 ‘권익 보장과 처우개선 요구’를 ...
[2023.9.30  조회수 4,356]
[기획/특집] 한국바둑 60~70년대는 가난했으되 희망이 용솟음치던 시절이었다!  [10]
바둑잡지의 명멸사를 보면 우리나라 바둑사가 보인다. 처음으로 바둑잡지가 태동한 64~65년 한국바둑계 상황은 여전히 조남철 천하였으며 뒤를 쫓는 신진기수 김인-윤기현이 五단으로 승단하면서 기대를 모으고 있었다...
[2023.9.29  조회수 3,069]
[기획/특집] 國手 김인의 처음과 끝에 서 있었던 사람, 안영이! [3]
안영이 선생이 바둑 출판과 서지학자, 컬렉터로 걸음하게 된 계기는, 소년 김인이 청년 안영이를 만나 바둑세계에 깊숙이 빠지게 된 것처럼 이번에는 시골청년 안영이를 바둑기자로 활동하게끔 이끈 사람이 김인 국수다...
[2023.9.28  조회수 2,872]
[기획/특집] 목숨을 버릴지언정 승부사의 자존심은 버릴 수 없다!…국수 김인의 사퇴서에 담긴 임전자세  [17]
사퇴서를 낼 때 저 나이가 몇 살 때인가를 봐야해요. 스물다섯 그 나이에 그렇게 충실한 생각을 갖고 임하는 대국자세, 기사로서의 정신자세를 후배기사들이 본받아야 해요. 자존심을 걸고 당당히 맞서겠다는 기백을 ...
[2023.9.28  조회수 11,606]
[기획/특집] 일본 본인방에게 ‘정선’으로 두라는 통고에 한국 국수는 ‘사퇴서’를 썼다! [19]
누군가 손수 ‘사퇴서’라고 쓴 필적이 김인 국수 것이라는 걸 아는 순간, 기절초풍할 뻔했다. 김인 국수가 한국기원에 사직서를 쓴 적이 있다는 얘기는 생판 처음 듣는 말이고 그것이 1968년 12월 4일 세종호...
[2023.9.28  조회수 23,841]
[바둑계동정] 정봉수, 대한바둑협회장 당선 [2]
정봉수(54) 경기도바둑협회장이 단독 후보로 제9대 대한바둑협회장에 당선됐다. 27일 제4차 대한바둑협회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황규원) 가 올림픽테니스경기장 2층 대회의실에서 열려 제9대 대한바둑협회 보궐선...
[2023.9.27  조회수 2,343]
[정보] 서봉수 vs 서능욱, 자존심 건 치수고치기 7번기 [5]
반상을 주름잡았던 레전드, 서봉수 9단과 서능욱 9단이 바둑TV에서 자존심을 건 ‘치수 고치기’ 대결을 펼친다. 10월 9일 한글날 막을 올리는 바둑TV 끝장승부의 새 시즌, ‘쏘팔코사놀 서봉수 vs 서능욱 ...
[2023.9.27  조회수 3,499]
[승단] 이형진ㆍ김은지 등 6명 한 단씩 승단  [4]
이형진 6단과 김은지 6단이 ‘모든 조건을 두루 갖추어 완성에 이른다’는 구체(具體·7단의 별칭)에 올랐다. 이형진 6단은 지난 8월 27일 열린 2023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국내선발전 3회전에서 아마...
[2023.9.27  조회수 3,430]
[언론보도] 2005년생 박지현 “또 다른 이변 지켜봐 주세요” [3]
지난주 46기 명인전 결과에 바둑계가 발칵 뒤집혔다. 승자 8강전서 무명 신예 박지현(18) 4단이 거목 신진서를 눕혔기 때문. 랭킹 67위가 세계 최강을 격침한 충격적 ‘쿠데타’였다. 신진서에겐 좀체 드문 ...
[2023.9.26  조회수 3,515]
[신간안내] 응씨배 우승한 신진서, 월간바둑이 만나다 [2]
“마지막 결승이라고 생각하고 최선을 다해 임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던 신진서 9단이 중국 셰커 9단을 꺾고 14년 만에 응씨배 우승컵을 한국에 되찾아왔다. 첫 출전에 우승까지 일궈낸 신진서 9단의 이야기와 중국...
[2023.9.25  조회수 6,254]
[여자리그] 김경은의 '독기' 김혜민의 '꾸준' [6]
24일 한국기원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3 NH농협은행 한국여자바둑리그 11라운드 4경기에서 포항 포스코퓨처엠이 서울 부광약품에 2-1로 승리했다. 이번 라운드의 목표가 뚜렷한 두 팀의 맞대결이었다....
[2023.9.25  조회수 2,861]
[여자리그] '언니가 미안해' [6]
H2 DREAM 삼척, 부안 붉은노을에 2-1로 승리... 1위 수성23일 한국기원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3 NH농협은행 한국여자바둑리그 11라운드 3경기에서 H2 DREAM 삼척이 부안 붉은노을에...
[2023.9.23  조회수 4,089]
[여자리그] 김은지 결승타…여수세계섬박람회 3연패 탈출 [2]
하위권 두 팀의 맞대결이지만 여수세계섬박람회는 승리한다면 중위권 진입이 충분히 가능한 상황. 공개된 오더에서는 양 팀 주장이 상대 팀 후보 선수와 대결이 성사되면서 1국, 2지명끼리의 맞대결이 승부 판으로 지...
[2023.9.23  조회수 5,816]
[레전드리그] 두 번째 통합라운드...뚜렷한 4강 구도 형성  [2]
1위와 2위가 격돌한 전반기의 빅매치에선 KH에너지가 선두 예스문경의 6연승을 저지했다. 리그 사상 최초의 '용병 대결'에서 요다 노리모토 9단이 나카네 나오유키 9단을 제압한 것이 KH에너지의 승리로 이어졌...
[2023.9.22  조회수 3,191]
찾기
FirstPage PrevBlock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NextBlock LastPage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