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 국내뉴스
MVP 신민준, 우수상 신진서
MVP 신민준, 우수상 신진서
사이버오로팀 문유빈 신인상 차지해
[KB바둑리그] 오로IN  2020-03-26 오후 04:32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한국물가정보 신민준, KB리그 첫 MVP 수상 영예


한국물가정보 신민준 9단이 2019-2020 KB국민은행 바둑리그 MVP로 선정됐다.

2019-2020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시상식이 26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 2층 대회장에서 열렸다. KB리그 우승과 개인상, 퓨처스리그 우승과 개인상에 대한 시상으로 1시간 동안 진행했다. 매년 참가선수와 관계자가 참석해 시즌을 복기했던 폐막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시상식으로 대체됐다.

시상식의 하이라이트인 KB리그 MVP는 챔피언결정전 진출팀 선수 중 정규리그와 포스트시즌을 합한 성적이 60% 이상인 선수를 대상으로 기자단 투표와 온라인 투표를 50%씩 반영해 선정했다.

선정 결과 신민준 9단과 셀트리온 신진서 9단이 인터넷 투표에서 각각 46.45%의 득표율로 동률을 기록했다. 그러나 기자단 투표에서 신진서 9단을 1표 차이로 앞선 신민준 9단이 종합 49.23%로 대회 첫 MVP의 영예를 안았다. 신민준 9단에게는 트로피와 함께 1000만원의 상금이 주어졌다.

신민준 9단은 정규리그 12승 4패, 포스트시즌 3승으로 주장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팀 우승을 견인했다. 특히 챔피언결정전에서 시즌 전승을 기록 중이던 ‘천적’ 신진서 9단을 만나 상대전적의 열세를 딛고 승리를 거두며 팀에 통합우승을 안겼다.

▲우승팀 한국물가정보. (왼쪽부터) 강동윤 9단, 신민준 9단, 허영호 9단, 박하민 7단, 안정기 5단, 한종진 감독

우수상은 포스트시즌 진출 팀 감독의 추천을 받은 5명의 후보가 경합을 벌인 끝에 16전 전승으로 단일시즌 최다연승을 기록한 신진서 9단이 40.89%로 주인공이 됐다. 신진서 9단은 우수상과 더불어 시즌 최다승을 기록한 선수에게 주어지는 다승상도 함께 거머쥐었다. 신진서 9단에게는 트로피와 우수상 상금 500만원, 다승상 상금 500만원이 주어졌다.

신인상은 KB리그 1년차 선수를 대상으로 투표한 결과 62%를 얻은 사이버오로 문유빈 2단이 차지했다. 정규리그에서 8승 8패를 기록한 문유빈 2단은 이창호ㆍ최철한ㆍ백홍석 9단 등 강자들을 꺾었다. 문유빈 2단에게는 상금 300만원과 트로피가 주어졌다.

개인상 시상 후 열린 단체 시상에서는 우승팀 한국물가정보에게 상금 2억원과 트로피, 특별 제작한 우승 반지가 주어졌다. 또한 창단 5년 만에 통합우승을 이뤄낸 한종진 감독에게는 감독상 트로피와 상금 2500만원이 수여됐다.

한편 KB리그와 함께 열린 퓨처스리그 시상식에서는 정규리그에서 13승 3패로 우승한 홈앤쇼핑(감독 최규병)과 13승 3패로 다승왕에 오른 홈앤쇼핑 김창훈 3단이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우승팀 홈앤쇼핑은 트로피와 상금 3000만원을, 다승상 김창훈 3단은 트로피와 상금 300만원을 받았다.

▲ 퓨처스 우승 홈앤쇼핑 : (왼쪽부터) 차민수 기사회장, 김창훈 3단, 최규병 감독, 김기범 3단, 최원용 8단

2019-2020 KB국민은행 바둑리그는 9개팀(한국물가정보, 셀트리온, Kixx, 포스코케미칼, 홈앤쇼핑, 수려한합천, 화성시코리요, 사이버오로, 정관장황진단)이 출전해 지난해 9월 26일 Kixx와 포스코케미칼의 개막전을 시작으로 18라운드에 걸쳐 정규리그 순위를 결정했다. 지난 2월 5일부터 열린 포스트시즌은 와일드카드결정전, 준플레이오프, 플레이오프를 거쳐 챔피언결정전 3번기에서 정규리그 1위 한국물가정보가 신생팀 셀트리온에 종합전적 2-1로 승리하며 첫 우승을 차지했다.

시상식을 끝으로 6개월의 대장정을 마친 2019-2020 KB국민은행 바둑리그는 총규모 37억(KB리그 34억, 퓨처스리그 3억)으로 단일기전 최대규모를 자랑한다. 각 부문 수상자는 다음과 같다.

바둑리그
MVP : 신민준 9단(한국물가정보)
우수상 : 신진서 9단(셀트리온)
신인상 : 문유빈 2단(사이버오로)
다승상 : 신진서 9단(셀트리온ㆍ16승)
감독상 : 한종진 감독(한국물가정보)
우승팀 : 한국물가정보

퓨처스리그
다승상 : 김창훈 3단(홈앤쇼핑ㆍ13승 3패)
우승팀 : 홈앤쇼핑

▲ 우수상과 다승상을 수상한 신진서 9단.

▲ 수상자 단체 사진.

[PHOTO | 한국기원]

관련기사 ○● "신민준 선수 덕분이죠, 저는 오른팔입니다" (☞클릭!)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푸른나 |  2020-03-26 오후 10:23:00  [동감1]    
신진서가 압도적인 성적이긴 하지만 MVP는 보통 우승팀에 주니까요... ^^ 양신이 같이 있으니까 보기는 좋네요...
소수겁 |  2020-03-26 오후 7:54:00  [동감0]    
신진서가 너무 직설적이고 모가 나서 바둑기자들 눈밖에 났나보네. 순수하게 성적만 보지 않고 단 한판으로 판정내린 감정적인 바둑기자들도 기자자격이 없지.
임중도원1 신진서의 성격적인 문제로 그런 건 아니겠구요 리그성적은 진서가 압도적이지만 막판 챔피언결정판을 민준이에게 넘겨준 것이 기자단들 마음이 민준이에게 쏠리게 하지 않았나 싶어요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