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 국내뉴스
인터뷰/ "조치훈류, 선실리 후타개 좋아해"
인터뷰/ "조치훈류, 선실리 후타개 좋아해"
조상연, 19회 한화생명배 세계어린이 국수전 우승!
[한화생명배] 박주성  2019-07-25 오후 08:53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결승전에서 같은 도장에서 공부하는 형 슌세이를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세계어린이국수전은 2001년부터 열렸다. 우승상금 1, 000만원과 더불어 프로기사 등용문으로 어린이 대회에선 독보적인 위상을 지니고 있다. 역대 누적 참가인원만 20만명, 최강부인 '국수부' 본선에 오른 32명은 전국 최고수 어린이다. 그동안 국수부 본선에 참가한 어린이 중 45명이 이미 프로기사로 활동 중이다.

관련기사(개막식 )- ○● ☞ 내일은 신진서! 세계 어린이 바둑 최고수를 가린다(클릭!)
관련기사(영상: 이모저모)- ○● ☞ '이기자' 보다는 '즐기자' (클릭!)
관련기사(시상식)- ○● ☞ 꿈나무 조상연, 세계어린이국수 등극 (클릭!)

제19번째 어린이국수 자리는 '조상연'이 차지했다. 경기도 부천에 사는 조상연은 양천대일바둑도장에서 프로수업 중이다. 초등학교 5학년(홈스쿨) 나이며 한국기원 연구생은 6조에 속해있다. 결승에선 한 살 형인 슌세이를 상대로 백 2.5집승(323수)을 거뒀다.

▲ 일본에서 양천대일바둑도장으로 바둑유학 중인 슌세이(초6). 결승에서 조상연에게 패했지만, 도장 사범들이 "초등학생 경지를 뛰어넘었다"라고 인정하는 고수다.

조상연은 조치훈 9단 형과 같은 이름이다. 실제로 조치훈 형제와 같은 성으로 '남', '연'으로 이어지는 돌림자까지 똑같다. 상연 군 아버지 이름이 조남성(43), 삼촌 이름이 '조남철'이다. 양천대일 김희용 원장은 "이름 때문에 처음부터 인상 깊었다. 초등학교 2학년 나이부터 우리 도장에서 공부했다. 지금 5학년 나이에 연구생 6조면 또래에선 최고수준이다. 실력은 꾸준히 늘어가는 스타일이다. 그래도 이번에 우승까지 할 줄은 몰랐다. 이번에 결승에서 이긴 슌세이는 이미 초등학생 경지를 넘어선 고수다."라고 기뻐하면서 한편으론 놀라워했다.

조상연은 우승직후 인터뷰에서 "기분이 많이 좋다. 4라운드에서 김민서와 둔 대국이 아주 어려웠다. 결승에서 만난 슌세이 형은 도장에선 진 적이 더 많았던 상대다. 결승전이라 더 떨렸지만, 편하게 둔 것 같다. 상금은 부모님이 알아서 하실 거다. 돈이 있어도 특별히 사고 싶은 게 없다. 프로가 되는 게 꿈이다. 다가올 영재입단대회부터 도전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가장 좋아하는 프로기사를 묻자 머뭇거리다 '조치훈 9단'을 말한다. "저도 선실리 후타개를 좋아해요"라면서 미소지었다.

▲ 결승전 복기 장면. 조상연이 백으로 2.5집을 남겼다.

도장에서 조상연을 직접 지도하는 이호범 6단은 "바둑이 정리 정돈이 잘 되어 있다. 끝내기에서 계산이 빠르고 정확하다. 이긴 걸 확실히 아니까 마무리를 잘 할 수 있다. 실리를 좋아하지만, 싸움을 마다하진 않는다. 전체적으로 기본기가 좋다."라고 설명했다. 한화생명배 최강부인 국수부 본선은 첫 출전이었다. 2학년 때 저학년부 본선에 나온 적은 있지만, 작년엔 예선에서도 탈락했었다.

어머니 엄이화(43)씨는 "상연이는 승부욕이 아주 강해요. 가위바위보도 지면 못 견딥니다."라고 말했다. 바둑에 집중력이 뛰어나고 기재도 남다르지만, 가장 장점은 이기려는 의지다. 자기보다 실력 센 형들을 제치고 우승한 비결이다.

▲ 조남성(44), 엄이화(44)의 둘째 아들이 조상연이다. 한화생명배 국수부 우승 장학금은 1,000만원이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푸룬솔 |  2019-07-27 오후 7:50:00  [동감0]    
이건 너무 애한테 이렇게 인터뷰 하라고 시킨티가 납니다. 이름이 조상연이니까 사람들 사이
에서 기억에 남기 좋으라고 일부러 조치훈 좋아한다고 말하라고.. 그래야 딱이니까. 요즘 아
이들이라면 박정환이나 신진서라는 답이 나와야 자연스럽죠.
흑기사270 이런 삐딱한 댓글은 안다는게 어떨까요?? 아무리 어린이라 해도 박정환이나 신진서가 롤모델이 아닐수도 있지요,  
비꽃 |  2019-07-27 오전 7:50:00  [동감0]    

새로운 바둑 영웅이 탄생했군요.
조만간 세계를 호령하는 강자로 거듭나길 기원합니다.
생김부터 묵직해 보여 더욱 믿음이 갑니다.
다정아비 |  2019-07-26 오후 5:59:00  [동감1]    
영재입단해서 신진서 신민준 같은 기사가 되길 바랍니다 ~
흑기사270 |  2019-07-25 오후 10:34:00  [동감1]    
헐 !!~ 삼촌 이름이 조남철 !!~~~~
놀래라 !!!~~~~~
조상연군 화이팅 !!!~~~ㅋㅋㅋㅋㅋㅋ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