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 국내뉴스
'프로' 스미레 얼마나 늘었나? 오유진이 시험한다
'프로' 스미레 얼마나 늘었나? 오유진이 시험한다
6월 6일 오후 4시 사이버오로 대국실 생중계
[화제] 박주성  2019-06-05 오후 00:00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지난 5월 1일, 도쿄돔에서 열린 일본 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 대 주니치 드래곤스 경기에 시구하는 스미레 초단(유튜브 화면 캡쳐).


스미레 초단은 지난 4월 영재특별채용추천기사 제도로 일본기원 관서총본부 소속 전문기사로 입단했다. 그동안 실력은 얼마나 늘었을까? 스미레에 대해선 "입단 안 하고 계속 공부만 했다면 올해 국제춘향선발대회 우승감이었다."라는 의견도 있고, "아직 한국 아마추어 유망주 김은지, 김효영보다도 못한 수준이다."라는 진단도 있다. 한종진 9단은 제자 스미레 초단이 실전대국이 없다는 걸 가장 안타까워하는 사람이다. 그래서 한종진도장 주최로 한국여자랭킹 2위 오유진 6단과 대결을 기획했다.

오유진 6단과 나카무라 스미레 초단이 벌이는 스페셜매치가 6월 6일 현충일 오후 4시부터 한종진도장에서 열린다. 나카무라 스미레는 2009년 3월생이고 오유진은 1998년 6월생이다. 스미레 초단은 지난 1월 23일 열린 ‘슈퍼매치 영재 정상대결’에서 최정 9단에게 선으로 도전해 180수 만에 불계패했다. 이제는 같은 프로기사 자격이니 대국은 덤 6.5집 호선으로 대결한다. 생각시간은 40분 40초 3회가 주어진다. 이 대국은 사이버오로에서 수순 중계한다.

오유진-스미레 스페셜매치도 아래 [대국실바로가기]를 누르면 관전과 동시에 인공지능(릴라제로)의 승부예측을 볼 수 있다. 이동 중에는 스마트폰이나 태블릿피시에서 <오로바둑>앱으로 자유롭게 관전할 수 있다.


스미레 초단은 지난 1월 최정 9단과 대국했지만, 4월 정식 입단 후엔 언론매체에 시달리며 다양한 행사 참가가 대국보다 많았다. 첫 공식대국에선 입단동기인 오모리 란 초단과 대결했지만 174수 만에 불계패했다. 국제무대 데뷔전은 5월 21일 치러진 몽백합배 통합예선 1회전이었는데 왕천싱 5단을 만나 185수만에 불계패했다. 그러나 스미레는 이후 구리 9단과 함께 와일드카드로 선정되어 올해 10월 베이징에서 개막하는 몽백합배 본선 64강에 한 명으로 참가할 예정이다.

이번 스페셜 매치는 공식대국이 아니지만, 개인 후원자도 나섰다. 한종진바둑도장 한종진 원장은 "6월 6일 오후 4시부터 사이버오로 대국실에서 생중계합니다. 좋은 의미로 여는 이벤트 대국이니 바둑팬들이 많이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 정식 입단 전 한국에서 마지막 대국. 지난 3월, 서울 압구정기원에서 열린 제10회 압구정 여류최강전에서 대국 중인 나카무라 스미레. 3개월 동안 실력은 얼마나 늘었을까? 오유진 6단이 시험한다.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분당불패 |  2019-06-06 오후 1:43:00  [동감0]    
스미레가 촉망받는 기사라해도 오유진에게 정선으로 두어야 격이 맞습니다 스미레를 띄워주려 너무 서두는 느낌..
오넷타9736 |  2019-06-06 오후 1:35:00  [동감0]    
처음 볼 때에는 시큰둥했는데 보면 볼수록 귀여운 구석도 있고 장래가 촉망되는 기사라 기대감도 생기네요. 바둑역사의 큰 획을 긋는 기사로 성장하기 바랍니다.
흑기사270 |  2019-06-06 오전 1:32:00  [동감0]    
스미레는 아직 어린 애기 입니다,
언젠가는 세계 대회 에서 우승도 할것 입니다,
코어스 |  2019-06-05 오후 8:53:00  [동감0]    
멋진 스승 밑에서 배운 스미레 초단이 훌륭한 기사로 성장하길 바라겠습니다.
킬러의수담 |  2019-06-05 오후 4:33:00  [동감0]    
공을 받은 아베 신노스케는
시드니 올림픽 한일전에서의 마지막 타자였고
베이징 올림픽 한일전에서도 마지막 타자였던 걸로 기억합니다.
한살위인 이승엽과 함께 요미우리 막강타선을 이끌기도 했었지요.
체력부담이 큰 포수인데 아직도 뛰고 있다니 놀랍네요
econ |  2019-06-05 오후 1:45:00  [동감2]    
오청원 임해봉,조훈현, 조치훈,소년을 일본기원에서 성장 시킨 역사가 있으니 각국이 스미레 소녀를 후원하고 키워주는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大竹英雄 |  2019-06-05 오후 1:04:00  [동감0]    
도쿄돔에서 시구할정도면 스미레짱 인기 알수잇내요.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