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스페인 만화가 미구엘 "서양 바둑만화 보게 될 것"
스페인 만화가 미구엘 "서양 바둑만화 보게 될 것"
[국무총리배 ] 김수광  2018-09-12 오후 03:20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만화의 힘은 크다.

제법 진지한 바둑만화 고스트바둑왕(원제: 히카루노고)는 전 세계로 바둑이 보급되는 데 각국 바둑협회보다 더 큰 역할을 했다. 세계인의 바둑대축제 국무총리배에 서양인 만화가를 국무총리배에 보며 서방세계에서 굵직한 바둑만화가 나오는 건 아닐까 기대해 보게 됐다. 스페인 만화가 미구엘 페레즈 에스크리바노(Miguel PEREZ ESCRIBANO·25)를 만났는데, 기대했던 그 얘기를 들을 수 있었다.

- 확실히 바둑은 좀 진지하다. 만화는 대체로 가볍고 유머있는 분위기가 많다. 이떻게 바둑에서 매력을 느끼게 됐나?
“진지한 만화도 있고 가벼운 내용의 만화도 있다. 바둑은 아주 진지하지만 재밌게 즐길 수도 있다. 또 프로바둑은 진지하다고 할 수 있지만 바둑클럽에서 바둑둘 때는 재미를 위해 두지 않은가. 특히 바둑에서 창조적인 부분이 마음에 든다.”

- 어떻게 만화와 바둑을 하게 되었나?
“지금 두 가지 만화를 하고 있는데 어둡고 우울한 장르와 여러 장르를 오가는 걸 좋아한다. 10살 때 그림 그리는 것을 좋아해 쉴새 없이 그렸다. 또 애니메이션을 좋아했다. 대학도 그림 공부가 가능한 곳에 진학했다. 해가 지나면서 만화가 가장 좋다고 느꼈다.”

- 만화가로서 느끼는 바둑의 매력은?
“만화와 창의적으로 자유로운데, 바둑은 창의적이긴 하지만 일종의 규칙 속에서 그것을 구현한다는 점이 좀 다르다. 그게 나름의 재미가 있다. 대회에 참가하더라도 내 스타일은 다른 참가자들에 비해선 좀 더 창의적으로 두는 것 같다. 아주 이상한 수를 두는 것은 아니다. 모든 대국내용이 같지 않다는 것이 이미 창의적인 속성을 나타낸다.”

- 일본만화 고스트바둑왕(원제: 히카루노고)의 영향이 유럽에도 컸던 것으로 안다.
“일본에서도 붐이었고 스페인에서 바둑이 보급되는 데 이 만화책은 큰 역할을 했다. 스페인에서 바둑을 아는 사람은 최소한 책을 읽었거나 안다. 이 책이 아니었으면 스페인에서 바둑인구가 이 정도로 늘지 못했을 것이다. 고스트바둑왕은 스토리가 탄탄하고 흡인력이 있었다. 바둑을 알리는 데 만화책, 웹툰은 매우 효과적인 수단일 것이다.”

- 스페인 만화가들 사이에 바둑을 아는 사람이 좀 있나?
“스페인에 만화가가 많지 않은데, 바둑을 두는 사람은 더더욱 적다. 그래서 만화와 바둑을 하는 사람은 거의 내가 유일하지 않을까 싶다. 대학시절 그림을 배울 때에도 거의 바둑을 아는 사람이 거의 없었다.”

- 평소에 어떻게 바둑을 즐기고 있는가?
“대체로 온라인으로 바둑을 둔다. 편하다. 마드리드의 바둑클럽에서 매주 그곳에 가서 바둑을 두기도 한다. 요즘은 인공지능과 대국하면서 연습도 하고 복기도 해서 바둑을 즐길 환경이 한결 좋아졌다. 지금 내가 살고 있는 세비아에선 실력 좋은 선생님을 구하기 어렵다. 나중엔 이런 컴퓨터 인공지능 프로그램을 더욱 발전시키면, 정말 행복할 것 같다.”

- 한국 바둑을 좀 아는가?
“이창호, 박정환 9단 같은 정상급 기사들을 잘 알고 있다. Go4Go 같은 앱으로 스마트폰에서 한국프로기사들의 기보를 즐겨 본다.”

- 한국 남부 지방을 둘러보았다. 어떤 인상을 받았나?
“경기장과 숙소를 버스로 왔다갔다는 게 다였지만 그것만으로도 이곳이 조용하고 경치가 좋은 곳임을 알 수 있었다. 스페인 시골과 비슷하다.”

- 바둑 만화를 만들 계획이 있는가?
“때때로 그런 생각을 한다. 바둑도 좋아하고 만화도 좋아한다. 둘을 합치는 걸 생각하는 게 논리적이다. 바둑계에서 요청이 들어오면 더 자연스럽게 시작하게 될 것 같다. 스토리를 만들지 못했는데 자연스럽게 하고 싶다. 유럽에서 만화책 형태로 출간하면 살 사람이 없을 것 같다. 그래서 웹툰형태여야 할 것 같다. 한국만 해도 이걸 읽을 사람이 많을 것이다. 어제 일본선수 무라카미 씨가 "바둑을 좋아하는 일본 만화가가 있다. 소개해주겠다." 말했다. 도움이 될 거 같다. 아시아 지역에 처음 왔는데, 이번에 영감을 많이 받았다. 만화가 나오면 아무래도 한국인들은 바둑이란 게임 자체를 알고 있기에 훨씬 더 흥미가 생길 것 같다. 스토리는 진지할 것 가능성이 높다. 구체적인 건 아직 모르겠다. 드라마 장르가 될지 어떨지 SF가 될 수도 있고^^”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iwtbf |  2018-09-13 오전 9:08:00  [동감0]    
좋은 작품 나오기를 기대합니다~
쥬버나일쨩 만화가는 모든 분들이 존경 받아야하며,,모두가 좋은 분들입니다,,,,,만화 선진국이 미쿡,푸랑쓰,일본입니다,,,,,  
쥬버나일쨩 |  2018-09-12 오후 8:04:00  [동감0]    
만확라,,,좋은 분인거 같네요,,,,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
위더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