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 국내뉴스
경주빵보다 맛있는 첫승빵
경주빵보다 맛있는 첫승빵
권주리 김종수 상대로 지지옥션배 첫 승점 올려
[지지옥션배] 강경낭  2017-07-10 오후 10:50   [프린트스크랩]
▲ 진정한 바둑 팬, 지지옥션 강명주 회장이 바둑TV 지지옥션배 생중계를 보고있다.


권주리가 맛있기로 소문난 경주빵보다 더 맛있는 첫승빵을 먹었다.

10일 경북 경주시 태종로에 위치한 지지호텔에서 치러진 제11기 지지옥션배 신사대 숙녀 연승대항전 개막경기에서 권주리 초단이 김종수 8단에게 274수 만에 백 6집반승을 거두며 시즌 첫승의 주인공이 됐다.

지난 6월 19일부터 23일까지 열린 예선에서 박지연 5단, 윤영민 3단, 박소현 3단을 차례로 꺾고 본선에 오른 권주리 초단은 신사팀 1선발 김종수 8단을 만나 시종일관 유리한 바둑으로 승리를 거머쥐었다.



지지옥션 강명주 회장은 개막경기 만찬자리에서 “지난해 이 곳에서 개막전을 치르며 매년 경주에서 개막전을 열겠다고 했던 약속을 지키게 돼 기쁘다”면서 “더운 날씨에 찾아주신 프로기사와 경북지역 바둑 애호가에 감사드리며 내년에도 만나길 바란다”는 인사를 남겼다.

한편 지난해 10회 대회에 이어 올해도 개막전을 치른 경주 지지호텔은 후원사 지지옥션에서 2015년부터 운영하는 호텔로 유일하게 경주 시내에 위치한 호텔이다. 제11기 지지옥션배 신사 대 숙녀 연승대항전은 개막전과 대국에 앞서 경북지역 바둑 애호가를 초청해 다면기 행사를 치렀다. 또한 대국중에는 김성룡 9단이 공개 해설을 진행해 큰 호응을 받았다.

대국실입장하기






<신사팀>
이기섭·안관욱·서능욱·양재호·백성호(선발전 통과) 이창호·서봉수·최규병(랭킹시드)
노영하(후원사시드) / 김종수

<숙녀팀>
김다영·김신영·박태희·박지은·김채영·김은선·권주리·문도원(선발전 통과)
최정·오유진·김혜민(랭킹시드) 조혜연(후원사시드)

권주리의 연승을 막기 위해 신사팀의 와일드카드 노영하가 출격한다.

▲ 지지옥션배 개막전이 열린 경주 지지호텔. 첨성대·천마총·안압지 등 유명관광지와 차로 5분 정도 거리에 있다.

▲ 선수단을 환영하는 현수막.

▲ 호텔 맞은편 평화로운 경주 시내.

▲ 지지옥션배를 환영하는 호텔 입구.

▲ 대국 시작 전 프로기사 4인(양상국·한철균·강만우·이다혜)의 다면기가 펼쳐졌다.

▲ 자신의 차례를 기다리는 모습이 무척 진지하다.

▲ "작년에도 뵀죠?" 강명주 회장의 친근한 인사.

▲ 다면기 직후 바로 개막식이 시작됐다. 강명주 회장의 축사를 들은 이다혜는 "저는 다른 축사는 지루하지만 강명주 회장님의 축사는 항상 재밌게 듣고 있습니다"라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 연회장에 마련된 맛있는 음식들. 강명주 회장이 수십여가지의 따뜻한 요리를 바둑팬에게 대접했다.

▲ "알파고 대국을 많이 봤으니 저도 좀 늘지 않았겠습니까?" 김종수의 임전소감에 활짝 웃는 이다혜와 권주리.

▲ 숙녀팀을 응원하는 화환.

▲ 1962년생 김종수. 제2기 지지옥션배에서 4연승을 거뒀다.

▲ 1997년생 권주리. 지지옥션배 본선에 첫 출전한 권주리는 3연승을 목표했다.

▲ 대국이 진행되는 동안 오로바둑 썰전으로 인기몰이중인 김성룡이 공개해설을 진행했다.

▲ 바둑TV해설을 보는 지지옥션 강명주 회장. 공개해설 중 질문도 여러번한다. "지금 누가 좋은겁니까?", "많이 차이납니까?"

▲ 공개해설장을 가득 메운 바둑팬들.


▲ 모든 행사가 끝나고 지지호텔은 어느 새 어둑해졌다.


(주)지지옥션이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하는 제11기 지지옥션배 신사 대 숙녀 연승대항전의 제한시간은 각자 15분에 40초 초읽기 5회이며 우승상금은 1억 2000만원이다. 3연승한 선수에게는 200만원의 연승상금이 주어지며 이후 1승당 100만원의 연승상금이 추가로 지급된다. 대회 총규모는 2억 4500만원이다.

이날 치러진 본선 1국을 포함한 모든 경기는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오후 7시 사이버오로와 바둑TV를 통해 생중계된다. 11일 열리는 제11기 지지옥션배 신사 대 숙녀 연승대항전 2국은 ‘숙녀팀’ 권주리 초단과 ‘신사팀’ 노영하 9단의 대국으로 펼쳐진다.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高句麗 |  2017-07-11 오후 5:09:00  [동감0]    
참가자 명단을 보니 여류들이 만만치 않네요
여류는 오정아도 탈락할 정도의 최정예신예들로 뽑았은데
오정아도 탈락할 정도의 최정예군단으로 무장했다는 거죠
시니어들은 조훈현 유창혁9단이 빠진상태에서 이창호 혼자 여류들을 상대하는 상황이 되었네요
시니어는 조훈현 유창혁9단이 빠졌으니 장기로 치면 차포 하나씩 떼고 장기 두는 격이라 할까?
저는 올해는 여류가 이기는 쪽으로 점을 쳐 봅니다 6대5정도로 여류가 조금 유리하라 봅니다
상수와하수 식사 메뉴를봉게 소고기 육회가 좀적어서 마이 무글라카다가 조금만먹었네요 미안해서,,,,,우히히히히히히  
상수와하수 |  2017-07-11 오후 1:14:00  [동감0]    
젊고 발랄한 권주리 프로님 승리를 축하드림니다 3연승만해주시면 더욱더 사랑하곘음니다,,,거듭 거듭 축하 드림니다
高句麗 |  2017-07-11 오전 7:23:00  [동감0]    
올해는 오정아가 없네
오정아가 떨려나갈 정도로 여류바둑이 강해진건가?
상수와하수 초장탈락한거 인득,,,,서열1~5위까지는 자동으로 주고 나머지만 선발전치루는게 더 좋은데......쩝,  
arashino |  2017-07-11 오전 12:36:00  [동감1]    
강명주 회장님 존경합니다. 젊은 바둑팬으로서 본받고 싶습니다. 늘 건강하고 장수하십시오. 앞으로 경주에 여행 갈 땐 지지 호텔이다!
덤벙덤벙 맞습니다. 바둑을 두는 사람이라면 당연히 慶州에서는 호텔GG에서 자야 할 것입니다. 姜會長님의 바둑 사랑을 조금이라도 안다면, 하룻 밤에 2~30萬 원 支拂하고 자도 아깝지 않습니다. 나는 7月 末 休暇를 慶州에서 2泊3日로 보내기로 벌써 豫約했습니다. 瞻星臺, 雁鴨池, 佛國寺를 오랫만에 다시 볼 수 있어서 벌써부터 가슴이 설레입니다. cheers,  
상수와하수 더더말도 덜도말고 125세까지만 장수하시길 ,,,,,, 두손모아 비옵나이다,,,,,, 저의 고손주까지는 회장님 보시게하고 싶어요,,,,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