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 해외뉴스
중국갑조리그에 한국기사 11명 참가
중국갑조리그에 한국기사 11명 참가
26일 이세돌vs미위팅 등 개막전 펼쳐져
[갑조리그] 김수광  2018-03-25 오후 10:49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2018 시즌부터 중국 갑조리그는 여자기사에게도 문호를 개방해, 중국 여자랭킹 1위 위즈잉(사진)이 장쑤 소속으로 참가한다.


중국갑조리그가 오는 26일 2018 시즌을 시작한다.

14개 팀이 참가해 26라운드를 펼쳐 순위를 다툰다. 포스트시즌 없이, 점수를 가장 많이 쌓은 팀이 우승한다. 팀승점이 같으면 개인승수 → 주장전 승수 순으로 비교한다. 하위 2팀은 을조리그로 강등된다. 이번 시즌엔 한국 선수 박정환 9단(한국랭킹 1위), 신진서 8단(2위), 이세돌 9단(3위), 김지석 9단(4위), 변상일 6단(5위), 나현 9단(6위), 최철한 9단(9위), 이동훈 9단(10위), 신민준 7단(11위), 김명훈 6단(12위), 이영구 9단(13위)까지 11명이 참가한다. 지난해보다 1명 늘었다.

박정환은 쑤보얼 항저우 소속이며, 신진서는 용원명성 항저우, 이세돌은 취저우, 김지석은 민생 베이징, 변상일은 장시, 나현은 산둥, 최철한은 청두, 이동훈은 샤먼, 신민준은 저장, 김명훈은 중신 베이징, 이영구는 상하이 소속이다. 한편 중국 갑조리그는 이번 시즌부터 여자기사에게도 문호를 개방해 중국여자랭킹 1위 위즈잉 6단이 장쑤 소속으로 참가한다.

▲ 2018중국갑조리그 포스터


지난 2017시즌엔 신민준에 속했던 중신 베이징이 우승했고, 2위팀은 김지석이 속했던 민생 베이징, 3위는 박정환이 속했던 쑤보얼 항저우였다. 한국선수의 합산 성적은 71승50패(58.6%)였다.

갑조리그 한 경기는 주장전을 포함해 네 판의 대국으로 펼쳐진다. 이 중 세 판은 제한시간 각자 2시간 25분에 초읽기 1분 5회로 진행되며, 속기는 각자 TV아시아선수권 방식(매수 30초, 도중 고려시간 1분 10회 사용가능)이다.

각 라운드에서 4-0 또는 3-1로 이긴 팀은 승점 3점을 받고 2-2 동률인 경우 ‘주장전’ 승팀이 2점, 패팀이 1점을 받는다.

개막전은 26일 정오부터 펼쳐진다.

한편 여자갑조리그엔 한국 기사로 오유진 5단과 이슬아 4단이 참가한다. 일본에선 후지사와 리나 3단, 대만 헤이자자 7단도 용병이다.

사이버오로는 중국 갑조리그와 여자갑조리그의 모든 대국을 중국 SINA바둑의 중계를 받아 웹중계한다. 이동 중이라도 스마트폰이나 태블릿피시에서 <오로바둑>앱으로 자유롭게 관전할 수 있다. 아래 [대국실바로가기]를 누르면 바로 관전할 수 있다.




[사진 | 중국 SINA바둑]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천둥기사단 |  2018-03-26 오후 1:38:00  [동감0]    
변상일 상대는 리웨이칭..
운영자40 수정했습니다. 감사합니다.  
천둥기사단 |  2018-03-26 오후 12:37:00  [동감0]    
판팅위가 2명이네... 산둥팀 판팅위, 장쑤팀 판팅위
산둥팀 판팅위가 잘 알려진 그 판팅위인지? 흠..
대자리 |  2018-03-26 오후 12:16:00  [동감0]    
``2018 시즌부터 중국 갑조리그는 여자기사에게도 문호를 개방해,...``
이 말은 17년까지는 바둑을 잘 둬도 여자라서 참가를 제한했다는 건데,정말 그런 건지,
아니면 위즈잉이 최근 잘 두니까 들어간 건지 기자는 확인하고 정정할 필요가 있어 보인다.
킬러의수담 |  2018-03-26 오전 12:15:00  [동감1]    
랭킹 13위내 기사중에는
7위 안성준이 군입대한 상태이고
8위 박영훈이 빠져있네요.
박영훈 등 성적내는 기사 여럿은 을조리그에서 부르겠지요.
갑조리그 외국인기사 다승1위(81승)인 최철한
압도적 승률을 기록중인 박정환(75%)의 활약을 기대합니다.
오로검객 킬러의수담님 중국 갑조리그의 정확한 정보를 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참가 선수들의 대국료는 어떻게 되는지요?  
킬러의수담 주로 이겼을때만 대국료를 받는 방식으로 팀과 개별계약을 하고 있습니다. 특급선수는 1승당 10만위안(1700만원)정도이고 나머지는 7만위안, 5만위안 정도인걸로 알고 있습니다.  
쥬버나일쨩 승리수당 파격적으로 올린것은 다 우리 박영훈 선수 덕분이줄 아세요,,,,,,아세요,,,아세요,,,  
쥬버나일쨩 |  2018-03-26  [동감0]    
박정환,신민준,김지석,최처란 선수 외에는 특이점이 없네요... 위즈잉 와저리 이쁘노 박정환선수 이참에 중국가면 도장 딱찍으소,,,,,,넘 아깝소,,,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
위더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