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Home > 뉴스 > 해외뉴스
4명 출전한 한국, 김지석만 이기다
4명 출전한 한국, 김지석만 이기다
[갑조리그] 오로IN  2017-08-11 오후 08:25   [프린트스크랩]
▲ 김지석.


2017 중국 갑조리그 13라운드가 11일 중국 각지에서 열렸다. 이세돌·김지석·박영훈·신민준 등 한국기사 4명이 출전했다. 김지석만 승리를 거두었을 뿐 이세돌, 신민준, 박영훈은 졌다.

김지석은 랴오싱원에게 267수 만에 반집승을 거뒀다. 이세돌은 타오신란에게 229수 만에 불계패했고 신민준은 198수 만에 불계패했으며 박영훈은 구쯔하오에게 169수 만에 불계패했다.

반환점을 돈 시점에서 김지석은 4승2패를 거두고 있으며, 이세돌은 4승4패를, 박영훈은 1승5패를, 신민준은 3승4패를 기록하고 있다.



2017 중국 갑조리그는 4월 25일 1라운드를 시작했고 12월 2일까지 총 26라운드를 펼친다. 팀은 기존 12개 팀에서 14개 팀으로 늘었고, 경기수도 22라운드에서 26라운드로 더 많아졌다. 올해 한국기사는 총 10명이 출전한다.


한 경기는 주장전을 포함해 네 판의 대국이 벌어진다. 이 중 세 판은 제한시간 2시간 45분, 초읽기 1분 5회(2시간 40분을 다 쓴 뒤, 초읽기 1분 5회를 줌)로 진행하며, 한 판은 30초에 1분 초읽기 10회로 진행하는 속기대국이다. 보통 주장전과 일반대국은 한국시각 오전 10시 30분에 시작하며, 속기전은 오후 2시부터 열린다.

각 라운드에서 4-0 또는 3-1로 이긴 팀이 승점 3점을 받는다. 2-2 동률인 경우는 '주장전' 승자팀 2점, 패자팀 1점으로 점수를 나눠 가진다. 포스트시즌 없이 최종 순위는 26라운드까지 누적한 팀승점으로 결정한다(팀승점이 같으면 개인승수->주장전 승수로 비교).

사이버오로는 중국 시나바둑의 중계를 받아 오로대국실에서 수순중계한다. 이동 중이라도 스마트폰·태블릿피시의 <오로바둑>앱으로 자유롭게 관전할 수 있다.

대국실입장하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흑기사270 |  2017-08-13 오전 7:04:00  [동감0]    
운영자님은 상수와 하수<< 이 사람 채금 좀 시켜 주셔유 ~~ 이 사람 지저분한 댓글 좀 안보게 해 주삼요~~ 조치훈 사범님 기사엔 바퀴벌레 같이 달라 붙어 온갖 악플로 도배 하는구먼유 ~~~ 이 사람 채금 시키셔유 !~~~
안장구 |  2017-08-13 오전 1:28:00  [동감0]    
뭐, 실력이 부족해서 진 것이지,
달리 뭐가 있겠는가?

지고 나서 화를 내는 못난 인간이라면,
최소한의 자존심 마저 잃은 것이 아닌가.

차라리 실력을 쌓지 못했음을 차분히 돌아 보고
그것에 대해 오히려 수치스럽게 여길 일이다.

아래 글을 보면 바둑에도 지고
초딩 수준 이하의 정신 수준까지 드러낸 것 같아

댓글을 읽고 있는 사람마저
얼굴이 붉어지려 한다.
롯데의승리 |  2017-08-12 오후 9:06:00  [동감0]    
푸른솔이 중국유학생으로 보입니다.
한국인의 감정으로 도저히 이해할 수없는 말들을 하고 있군요.
상수와 하수님의 말이 당연하다.
중국신예가사에게 졌는데,얼버부리는것 보니 중국인이 틀림없다.
푸룬솔 |  2017-08-11 오후 10:46:00  [동감0]    
누가보면 한국이 참패한줄알겠네 ㅋㅋㅋㅋ 3명나가서 1승2패했는데 체감상 1승5패는 되는듯
해보이는 제목
상수와하수 4명 나가서 1승3패다,, 대표팀 성적으로 참패지 뭐가아니냐? 상대를 바라 중국 40위권 신예들이다 조두모르면 입다물라,, 열받는다,,폰트도 다꼴코,,,  
푸룬솔 닌 뭔데 어그로끄냐? 가서 여자기사들 찬양이나 더해라 드러운놈  
tndls 한국바둑은 끝났어요 맨날 지는데...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