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국내뉴스
역전에 울고 웃은 두 팀
역전에 울고 웃은 두 팀
포항포스코케미칼, 역전승 두 판으로 행운의 승리 거둬
[여자리그] 김수광  2021-07-03 오전 08:03   [프린트스크랩]
  • 트위터
  • 이메일
  • 카카오스토리+
  • 구글+
  • 페이스북
▲ 올 시즌 5승 2패를 기록하고 있는 김미리. 2지명이지만 부진한 주장을 대신해 실질적인 주장 역할을 해내고 있다.


"김미리 선수, 거의 뭐 빈집에 소가 들어왔는데요."

중계석에서도 탄식이 흘러나왔다. 강지수가 믿기 힘든 역전패를 당하면서 양 팀의 희비가 크게 엇갈렸다. 김미리의 입장에서는 가만히 있었는데 빈집에 소가 들어온 격이 됐고, 강지수의 입장에서는 손안에 넣은 듯했던 승리가 단 한 수 만에 모래알처럼 빠져나갔다.

2일 바둑TV스튜디오에서 진행된 NH농협은행 한국여자바둑리그 7라운드 2경기에서 포항포스코케미칼이 부안새만금잼버리를 2-1로 꺾었다. 역전승 두 판이 만들어낸 행운의 승리였다.

올 시즌 유난히 역전패가 많았던 부안새만금잼버리와 역전승이 많았던 포항포스코케미칼이 이번에도 역전에 울고 웃었다.

5,6라운드 연속으로 0-3 완봉패를 당했던 포항포스코케미칼은 7라운드를 승리하면서 연패의 흐름을 끊었고 지난 라운드에서 시즌 첫 승을 거두며 분위기 반전을 꾀했던 부안 새만금잼버리는 다시 한번 역전패의 분루를 삼켜야 했다.


▲ 김미리-강지수. 올 시즌 역전승이 많았던 김미리와 역전패가 많았던 강지수. 이 대국의 결과도 김미리의 역전승으로 끝났다.

2국 김미리(포항 포스코케미칼 2지명)와 강지수(부안 새만금잼버리 3지명)의 대결은 김미리가 우세해보였다. 상대전적도 3-0으로 앞서있고 올 시즌 성적도 김미리가 더 좋기 때문. 하지만 예상과는 다르게 초반부터 강지수가 판을 이끌어갔다. 초반 하변 전투에서 우위를 점한 강지수는 차분하게 한 곳씩 판을 정리해갔다.

170수 언저리가 되자 강지수의 AI 승리 확률은 98%에 육박했고 둘 곳도 많이 남아있지 않았다. 이대로 승리에 골인할 것 같았는데… 보고도 믿기 힘든 실수가 나왔다. 유리하던 강지수가 약점을 지키지 않고 상변 백을 잡으러 간 것. 이 한 수로 인해 판을 그르치고 말았다.

▲ 강지수(흑)-김미리 대국 장면. 흑이 ▲로 상변 백을 잡으러 간 상황. 이 수까지는 좋았다.

▲ 실전진행. 김미리가 완벽한 수순으로 상변 백을 살려냈다.

▲ 백이 A로 두었을 때 흑1로 끊으면 얼핏 백▲를 잡은 것 같아보이지만, 백2가 있다. 이 교환을 해두면 흑이 자충이 되어 백이 살 수 있다.

▲ 실전진행이 좋은 수순인 이유. 흑A로 뒀을 때 백이 1로 그냥 단수친다면 백이 7로 끊을 때 백▲가 이미 잡혀있어서 흑이 8로 약점을 지킬 수 있다. 이렇게 되면 상변 백이 다 죽게 된다.

▲ 도망가려 해봐도 잘 안된다.

▲ 백7의 먹여치기가 좋은 수.

▲ 백9의 끊음이 선수가 되어 상변 백을 살릴 수 있게 되었다.

▲ 백이 ▲로 두었을 때 흑은 당연히 A에 지켰어야 했다. 백은 B에 두어 빅으로 살게 되는데, 살려주어도 흑이 충분한 형세였다.

▲ 실전진행. 흑1로 상변 백을 잡으러 간 수가 패착. 2로 끊자 흑의 약점이 너무 많아 견디기 힘들다.

▲ 이어지는 진행.

▲ 이어지는 진행.

▲ 이어지는 진행. 결국 이렇게 패가 되었는데, 백의 자체 팻감이 너무 많아 잡을 수 없다.

▲ 패 공방이 끝난 후의 모습. 백이 흑 ▲를 잡고 살게 되면서 역전되었다.

김미리가 행운의 역전승을 거두면서 포항 포스코케미칼이 1-0으로 앞서나갔다.

▲ 이도현과 유주현의 신예 대결. 유주현이 불리했던 바둑을 역전시키며 팀 승리를 확정 지었다. 이번 승리로 4승2패가 되면서 상대전적의 격차도 좁혔다.

1국(장고대국)의 승자는 포항포스코케미칼 3지명 유주현이었다. 부안새만금잼버리 2지명 이도현을 꺾고 팀 승부를 결정짓는 개가를 올렸다. 유주현은 강점으로 삼는 전투를 앞세워 불리한 바둑을 역전시켰다. 이도현은 후반 마무리가 초,중반의 경기력을 받쳐주지 못해 안타까운 역전패가 많았는데, 이번 대국도 비슷한 양상을 보여 아쉬움을 남겼다.

▲ 유주현(흑)-이도현 대국 장면. 흑이 ▲로 끊어갔다.

▲ 실전진행. 이 때 백이 A로 끊어갔는데, 이 수가 좋지 않았다.

▲ 실전진행. 흑이 다 연결하자 백이 너무 엷어져 형세는 역전.

▲ 끊은 수로 ▲의 곳에 붙이는 좋은 수가 있었다.

▲ 이렇게 되면 백5가 선수가 되면서 A,B 맞보기.

▲ 흑▲ 두점을 살릴 수가 없다.

▲ 김다영-권주리. 주장전에서 김다영이 승리하면서 팀의 영봉패를 막았다. 김다영은 최근 3연승을 거두며 올 시즌 4승 3패를 기록 중이다.

마지막으로 끝난 3국 주장전에서 부안새만금잼버리 김다영이 포항포스코케미칼 권주리에게 승리하며 팀의 영봉패를 막아냈다. 큰 전투 없이 끝난 바둑이었다. 김다영은 유리해지자 여지를 주지 않고 안전하게 마무리했다. 우세를 구축한 이후 판을 정리하는 김다영의 능력이 탁월했다.

김미리와 유주현의 승리로 포항포스코케미칼이 부안새만금잼버리에 2-1 승리를 거뒀다. 3승 3패로 6위에 랭크되어 있던 포항포스코케미칼은 4승 3패가 되어 4위까지 뛰어올랐고 부안 새만금잼버리는 1승 6패, 최하위의 성적으로 전반기를 마감하게 됐다.

3일에는 서귀포칠십리와 섬섬여수의 7라운드 3경기가 이어진다. 대진은 이민진-이영주(3:3) 이유진-김노경(1:0), 조승아-김혜민(4:3, 괄호 안은 상대전적).



▲ 믿기 힘든 역전패를 당한 강지수. 올 시즌 잦은 역전패로 1승 5패의 부진에 빠져있다.

▲ 초,중반은 너무 잘두는데… 마무리가 아쉬운 이도현. 내용에 비해 성적이 좋지 않다. 올 시즌 2승 5패.

▲ 2지명을 잡고 팀 승리를 결정지은 유주현. 올 시즌 3승 4패. 유주현이 이기면 팀도 무조건 이겼다.

▲ 1승 6패의 지독한 부진에 빠진 권주리. 혹독한 주장 신고식을 치르고 있다.

▲ 이도현-유주현 복기 모습.

▲ 부안새만금잼버리 검토실.

▲ 후반기에는 달라진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지.

▲ 포항포스코케미칼 검토실.

▲ 사비로 선수들에게 맛있는 걸 사줬다는 최철한 코치의 모습이 눈에 띈다.

▲ 김미리와 유주현의 승자 인터뷰. "최근에 제가 개인적으로 성적이 많이 안 좋아서 슬펐는데(웃음) 오늘 어떻게든 이겨서 다행이라고 생각합니다." (김미리)

2021 NH농협은행 한국여자바둑리그의 정규리그는 8개팀 더블리그로 진행되며 총 14라운드, 56경기, 168국을 치른다. 정규리그 상위 4개 팀이 9월에 시작되는 포스트시즌에 진출한다. 생각시간으로, 장고바둑은 각자 1시간에 40초 5회의 초읽기, 속기바둑은 각자 10분에 40초 5회의 초읽기를 준다. 정규리그의 모든 대국은 매주 목~일요일 6시 30분 바둑TV 채널이 영상중계하고 사이버오로가 수순중계한다.

한국기원이 주최·주관하고 NH농협은행이 후원하는 2021 NH농협은행 한국여자바둑리그의 팀 상금은 우승 5500만 원, 준우승 3500만 원, 3위 2500만 원, 4위 1500만 원으로 지난 시즌과 동일하다. 팀 상금과 별도로 정규리그에 지급하는 대국료는 매판 승자 130만 원, 패자 40만 원으로 지난 시즌보다 각각 30만 원, 10만 원이 인상됐다. 이번 시즌부터는 경기에 출전하지 않는 후보 선수에게 10만 원의 미출전 수당이 지급된다.

○● 2021 여자리그 홈페이지 바로가기 ☜ 클릭


바로가기 ○● 사이버오로 공식유튜브채널 [오로바둑TV] (☞클릭!)

  • 페이스북
  • 구글+
  • 카카오스토리+
  • 이메일
  • 트위터
┃꼬릿글 쓰기 동감순 | 최신순    
윤실수 |  2021-07-03 오후 6:03:00  [동감1]    
최철한 국수가 응씨배 우승할 당시 상금이면 웬만한 아파트는 구입이 가능했는데 (지금은 20억을 홋가하는) 바둑 상금은 제
자리 걸음. 기원의 기료도 30년전과 동일(5천원-종로3가는 4천)
진흙 |  2021-07-03 오후 1:20:00  [동감0]    
당항포님, 언제나 재치넘치는 유머 만점...^^
당항포 |  2021-07-03 오전 11:59:00  [동감1]    
김은지 없는 바둑리그
졸라 재미없다
초딩성호 |  2021-07-03 오전 10:50:00  [동감0]    
포스코는 최철한이랑 한상훈이 코치라서 그런지 전력열세에도 잘해주는건가.......???
당항포 개털에 무늬넣는다고 호랑이털 되나요???  
FirstPage PrevBlock   1   NextBlock LastPage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