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일상에서 도통하기 | 나도 작가
Home > 커뮤니티 > 팔공선달
팔공선달 나의19로

작가의 말


 이 글의 저작권은 작가에게 있습니다. 저작권자와 협의하지 않은 무단전재는 금합니다.
일상에서 도통하기
2019-02-21 오전 9:56 조회 794추천 7   프린트스크랩
▲ ^^

도를 닦는다는 것.

의식을 가지고 의식하지 않으며

의식하지 않으려 애쓰지 않아도 의식되지 않는.

그런 경지를 도라고 나름대로 가정해본다

나무에 새싹이 돋아나 잎을 맺고 꽃을 피우는

당연한 자연의 섭리마저도 지워버리고

한 떨기 꽃잎이 되어도 들뜨지 않고 낙엽이 되어 궁상스럽지 않고

강물에 비추고 내맡기 수 있다면

그 순간이 진정 도통하는 순간이련가 생각해 본다

 

 

도에는 길이 없다 한다

이정표도 신호등도 없으며

가르쳐주는 사람도 배워서 얻는 것도 아니란다.

그렇다면 역설적으로 누구나 어떤 식으로든 도통 할 수 있다는 말이 된다

 

 

그래 거까이꺼.!!!

아름다운 계절이 오면 시간 내어 나도 도통해보자

 

한판의 바둑에서

호구에 머리를 들이밀고 자충수에 머리를 쥐박으면서도...

이겨도 느낌이 없는 바둑이 있고

지더라도 후회도 없고 뿌듯함마저 느끼는 바둑이 있듯이

그런 차이가 나의 삶속에서도 무수히 지나갔고

후회를 거쳤음에도 또 그렇게 다가오겠지

 

 

그래...나도 도를 닦아보자

순간순간의 의미는 찾지 못하더라도

이유 있는 한수 한수를 두어가자

소등을 타고 풀피리는 불지 못하더라도

소를 찾는 어리석음만이라도 면해보자

 

 

바둑을 두면서.

열심히 일을 하면서

내행함을 가벼이 여겨 매사에 다행과 감사하는 마음이라면

머리 깎고 입산하지 않더라도

세속의 연을 끊지 않더라도

잘하면 나도 도통 할 수 있겠다

 

┃꼬릿글 쓰기
킹포석짱 |  2019-02-21 오후 3:02:41  [동감0]  이 의견에 한마디
ㅉㅉㅉ^^  
짜베 |  2019-02-21 오후 7:58:59  [동감0]  이 의견에 한마디
정말 도통하셨습니다.
제가 보기엔 도로공사 직원분들이 진짜 도통하신 분들이 아닐지.  
우리권이 |  2019-02-22 오후 2:18:44  [동감0]  이 의견에 한마디
대 다 나 다,  
리버리어 |  2019-03-01 오후 7:46:48  [동감0]  이 의견에 한마디
도 통하시게 되면 저한테도 좀 알려 주십시요 허허.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폰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