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o 세계 인터넷바둑의 허브
  • 겜임&채널
디아나사범' 현재 心境의 단초.. | 오로광장
Home > 커뮤니티 > 오로광장
디아나사범' 현재 心境의 단초..
글쓴이 스도형님      조회 309   평점 620    수정일 2018-06-11 오전 12:24:00



고 싸구려란 놈이    말도 안되는  길고도 긴   장문의  미친 댓글을 

2개나  달아놨는데    읽다가   부아가 치밀어   본글을  삭제했습니다.   

성룡이가  더 피해받을 만큼  받은   사람인데

사과할 맘이  생기겠냐 까지 읽다가  글 내렸습니다.

이 싸구려넘  어떻게   처리 안되나요?   오로광장이  무슨  소씨오패스

덕질하는 뎁니까  도대체  성룍이보다  오히려 몇배 더  사악한 넘이

설쳐대는걸   운영자라는 사람이   두고만 보는것도  도저히 이해가  안됨.

그리고,  어이  싸구려씨 !    짖어댈려면   좀    짧게  짖어야   한 귀에  듣고 

귀마갤하던지    귀청소라도 하지   그리 길게 몇개씩이나  공해같은  쓰레기

소릴  퍼 싸지르는 짓은  테러에  해당되는거다.  말이 안되는  소리  좀  제발

짧게라도  해라   응?....  주둥이가  심심해서 그러면   개껌이라도 좀 씹고....
 







디아나사범'   현재 心境의    단초..









(  제명된 걸로   모든게  끝난건 아니지 않나요.  처음부터  디아나가

바랬던건   진심어린  사과   한마디였으니 ... )



Chihyung Nam



페친분께서 질문해주셔서 정신이 번쩍 들었네요.



결국 디아는 사과를 못 받았다는 사실을 제가 잠시


잊었습니다. 누군가가 대신 해 주는 사과는 사과가 아니죠...참...ㅠㅠ







김승준



가해자의 사과를 받으면 좋겠지만...


안한다는데


어떻게 하겠어요....





디아가 그러더군요....



"끝까지  사과 한마디 없고   



나 때문에     자기 인생



망했다고   생각할텐데...



무서워서   어디



한국에서  살 수  있겠냐
"고요....ㅠㅠ




이전 다음 목록
현재평점[총점:620]  [평가:8명]   윗글을 점수로 평가한다면?  
누적 포인트: 6,572,795,000점 | 기부자 보기   포인트 기부
 
 
 
┃꼬릿글 쓰기
高句麗 | 2018-06-09 오후 8:34  [동감 0]    
김승준프로기사의 말이 맞는 겁니다
저 말 내가 했다면 또 비난하겠지 말도 안되는 소리라고
스도형님
06-09 오후 8:39
그래 시키는대로 짧게 짖었구나 개껌 주까? 퉤~
그래 저 말 니가 하면 말도 안되는 소리가 되는거다 왜 그런줄 아직도 모르겠니? 니 평소행실이 곧 너니까 니가 무슨 소릴해도 말이 안되는거다... 끄져라 ! ~
개똑똑
06-10 오후 5:58
개 똥꾸멍에 보리쌀 끼듯이 낄데 인낄때 할소리 안할소리 먼 소릴를 해도 어디서개가짖는지하고 지 생각대로 똥 싸지르고.참 ㄴ나도 인생 짧게산거 아니지만 너같은 파렴치,후안무치.앞뒤없이 대드는인간 첨봤다
스도형님 | 2018-06-11 오전 1:59  [동감 0]    
김승준
가해자의 사과를 받으면 좋겠지만...
안한다는데
어떻게 하겠어요....

여기서
안한다는데 어쩌겠어요라는 문장을
그냥 글자 그대로 해석할 줄 밖에 모르는 니가
그래서 공감능력결여라는거다.
모든 성인연령의 사람이라면 안한다는데 어쩌겠어요라고
말하는 김승준프로의 안타까움과 질타분노가 섞인 행간의 의미를
굳이 누가 일러주지않아도 대부분 느낄 수가 있다는 것이고
너는 언어이해력부족도 다소 있지만 거기에도 영향을 끼치는 더 근본적인
문제가 바로 공감능력 부재라는 것이다. 문제는 이게 나이가 서른살도 아닌
쉰살이 넘어버린 자가 이제와서 쉽게 획득할 수 있을 성질의 기초능력이
아니라는데 문제의 심각성이 있다는것이다. 자라면서 자연스레 소통하며
서로 공감하는 부분이 공유되는게 대부분 난버벌(비언어)적으로 교감되며
전달되고 획득되는 것인데 그게 불가능한 환경이란것이다. 간접경험으로
철학,교양도서를 깊이 파고들어도 한게가 있을 지경인데 요상한 도술이니
인터넷 음모론이나 탐닉하니 상태는 더 악화일로로 빠질 뿐이고 어떤 처방도
임시방편일뿐 갈수록 난치로 굳어져갈 가능성만 남아있는듯 보인다...안타까움과
질타가 섞인 복잡다단한 감정이 김승준프로가 성룡에게서 느끼는 감정과 묘한
겹침을 느낀다.
高句麗
06-11 오전 6:25
참 해석도 가지가지 한다
있는 말 그대로 읽으면 되지 거기에 무슨 안타까움이 있고 질타와 분노가 있냐?
같은 말이라도 내가 하면 개소리고 공자나 김승준같은 사람이 하면 안타
까움 분노 질타가 되는거냐
그걸 네 마음데로 해석이라는 거다 완전 개소리네 멍멍멍
高句麗 | 2018-06-11 오전 5:49  [동감 0]    
스도스승님 만세 만세 우리 스도 스승님 쵝오
高句麗 | 2018-06-11 오전 5:50  [동감 0]    
우리 스도스승님은 4대정인보다 훌륭한 분이여












* 띄어쓰기 포함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000 / 400바이트)
대국실입장하기
다운로드 이용안내 고객센터
정회원가입
오로볼구매
댓글이 가장 많은 게시물